국내 휘발유·경유값 OECD 평균보다 높아

2009-03-18 アップロード · 34 視聴


가정용 전력가격은 매우 낮아..2007년 통계 기준

(서울=연합뉴스) 서한기 기자 = 국내 휘발유와 경유 소비자가격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보다 높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18일 에너지경제연구원이 2007년 통계를 기준으로 각국의 에너지 소비자가격을 비교해본 결과, 석유제품 중에서 휘발유와 수송용 경유의 우리나라 소비자가격 수준이 OECD 평균과 비교해 높았다.
국가별로는 한국의 휘발유와 경유 소비자가격은 영국과 프랑스, 독일 등 유럽지역 국가들보다는 낮았다.
하지만, 미국과 캐나다, 일본보다는 높은 수준이었다.
구체적으로 각국의 통화를 리터(ℓ)당 달러로 환산해보면, 휘발유 소비자가격은 한국이 1.641달러였다.
OECD 평균은 0.986달러, 미국 0.739달러, 캐나다 0.948달러, 일본 1.187달러 등으로 한국보다 낮았다.
수송용 경유의 소비자가격도 한국이 1.367달러인데 반해, OECD 평균은 1.188달러, 미국 1.188달러, 일본 1.009달러 등으로 한국보다 밑돌았다.
또 한국의 천연가스 소비자가격 역시 산업용(달러/107㎉)은 OECD 평균(321.0달러)과 비교해 약 71% 높은 수준인 555.1달러로 조사됐다. 다만 가정용(달러/107㎉)은 713달러로 전반적으로 유럽 국가들(영국 753.2달러, 프랑스 785.7달러)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이와 달리, 우리나라 전력가격은 OECD 평균보다 낮은 수준이었다.
특히 우리나라 가정용 전력가격(달러/kWh)은 0.102달러에 불과해 국가별 비교에서 유럽 국가들(영국 0.219달러, 프랑스 0.158달러)보다 매우 낮았다. 국내 가정용 전력가격은 미국의 소비자가격 수준(0.106달러)과 비슷했다.
shg@yna.co.kr

영상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국내,휘발유·경유값,OECD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509
全体アクセス
15,948,215
チャンネル会員数
1,746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