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 차 뜨겁게 마시면 식도암 위험

2009-03-27 アップロード · 100 視聴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차를 뜨겁게 마시면 식도암 위험이 상당히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26일 보도했다.
이란 테헤란 대학 의과대학의 레자 말레크자데 박사는 물 온도가 섭씨 65-69도의 뜨거운 물에 홍차를 타 마시는 사람은 섭씨 64도 이하의 따듯한 물에 타 마시는 사람에 비해 식도암 발생률이 평균 2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섭씨 70도가 넘은 아주 뜨거운 물에 타 마시는 사람은 식도암 위험이 무려 8배 높았다.
특히 홍차를 뜨거운 물에 탄 뒤 2분 안에 마시는 사람이 4분 이상 기다렸다 마시는 사람에 비해 식도암 발생률이 5배 높았다.
말레크자데 박사는 식도암 발생률 세계 1위를 차지하는 이란 북부 골레스탄 주 주민 가운데 식도암환자 300명과 건강한 남녀 571명을 대상으로 홍차 마시는 습관을 조사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이 지역 주민들은 거의 매일 평균 1리터 이상의 홍차를 마시지만 흡연율과 음주율은 낮은 편이다. 전에 발표된 연구결과들을 보면 식도암이 흡연 또는 알코올 섭취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말레크자데 박사는 정확한 이유는 알 수 없지만 식도 내막에 반복해 열상이 가해지면 식도암이 촉진되기 때문으로 생각된다고 설명했다.
영국사람들은 홍차를 타 마시는 물 온도가 섭씨 56-60도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세계적으로 매년 50만명 이상이 식도암으로 사망하고 있다. 식도암 환자의 5년 생존율은 12-31%.
이 연구결과는 영국의 의학전문지 브리티시 메디컬 저널(British Medical Journal) 최신호에 실렸다.
skhan@yna.co.kr

영상편집 : 왕지웅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의학,,뜨겁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847
全体アクセス
15,955,033
チャンネル会員数
1,789

IT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8:15

공유하기
인터뷰 이석채 KT 회장
8年前 · 20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