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지폐 교환행렬 아수라장..교환업무 지체]

2007-01-22 アップロード · 155 視聴

[
시민들 자리다툼..오전 11시께 시작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이준서 기자= 새 1만원.1천원권의 정식 발행이 시작된 22일 한국은행 화폐 교환창구에서 새 지폐를 교환하기 위해 사흘 넘게 노숙하며 줄을 선 사람들 간에 자리다툼이 벌어지면서 오전 9시30분 예정이던 화폐교환 업무 개시가 1시간 넘게 지체됐다.

밤새워 줄을 서 있던 대기자들은 자체적으로 번호표를 마련해 1번부터 200번까지 교부했으나 이날 새벽 200번 이후의 사람들이 창구 앞에서 별도로 줄을 서면서 행렬 자체가 아수라장으로 변해 대기자들 간에 몸싸움이 벌어지기도 했다.

한은과 경찰은 이 때문에 화폐 교환창구 문을 열지 않은 채 행렬을 정리했으나 줄을 선 대기자들 간에 주장이 엇갈려 실마리를 찾지 못했다.

대기자 가운데 이순근(50)씨는 "18일 밤 제일 먼저 줄을 서 1번 번호표를 받았다"면서 "대기자들 간에 200번까지만 번호를 나눠줬으나 오늘 새벽 1시부터 200번 이후 사람들이 순서를 지키지 않고 앞자리로 몰려들었다"고 주장했다.

한은은 화폐교환창구에서 오전 9시30분부터 일련번호 10001-30000번을 새 지폐를 1인당 100장씩 교환해주기로 했다.

다행히 200번까지 번호표를 받은 대기자들이 90장을 교환받고 나머지 대기자들은 10장씩 교환받는 방식으로 합의가 이뤄져 오전 11시께 교환이 시작됐다.

첫 번째로 새 지폐를 교환받은 이순근씨는 "집에 소장할 예정"이라며 "화폐 가치는 오래 소장할수록 올라가게 마련"이라고 말했다.
shpark@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지폐,교환행렬,아수라장교환업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785
全体アクセス
15,964,491
チャンネル会員数
1,7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36

공유하기
[유망산업현장 ㈜혜공]
10年前 · 5,202 視聴

02:51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 뉴스]
10年前 · 90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