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자연 술접대 강요 공범 혐의 6명 조사

2009-04-06 アップロード · 30 視聴

나머지 3명도 곧 조사..유장호 내일 소환

(성남=연합뉴스) 최찬흥 이우성 기자 = 탤런트 장자연씨 자살사건을 수사중인 경기도 분당경찰서는 6일 술접대 관련 강요죄 공범 혐의 수사대상자 9명 가운데 6명을 조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수사대상자인 피고소인 3명과 문건 등장인물 5명, 문건 외 인물 1명 등 9명 가운데 6명의 1차 진술을 확보했고, 3명에 대한 진술도 곧 확보할 계획이다.
경찰은 1차 조사는 6명의 수사대상자가 희망하는 경찰관서나 사무실에서 방문조사했다고 밝히고 이들에 대한 구체적인 조사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경찰은 수사대상자의 혐의가 사법처리할 정도로 중하다고 최종 판단될 경우 분당경찰서로 출석요구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4일 출국금지된 수사대상자의 신원에 대해 경찰은 밝히지 않았으나 이 인물은 모 인터넷 매체 대표로 알려졌다.
경찰은 당초 지난주 소환조사하려다 소환을 미룬 수사대상자가 언론사 대표라고 밝혔으며, 이 인물이 일간지 대표인지, 인터넷매체 대표인지는 확인해주지 않았다.
경찰은 술접대 대상자와 문건 유출 관련자들의 혐의를 밝히기 위해 60여명의 참고인 조사와 통신수사, 카드내역수사, 계좌추적 등을 벌이고 있다.
경찰은 호야스포테인먼트 대표 유장호(30)씨를 7일 오후 3시 재소환, 사법처리 수순에 들어갔다.
경찰은 유 씨가 장 씨 유족과 소속사 전 대표 김모(40)씨에 의해 고소된 사자명예훼손 및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외에 일반 명예훼손 혐의 적용도 검토중이다.
경찰은 일본에 체류중인 소속사 전 대표 김 씨에 대해서는 범죄인 인도 청구와 휴대전화 위치추적에 나서는 등 조기검거에 주력하고 있다.

영상취재 : 김태호 PD / 편집 : 전현우 기자

cha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장자연,술접대,강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13
全体アクセス
15,950,946
チャンネル会員数
1,700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