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日왜곡교과서 강력 항의..시정촉구"

2009-04-09 アップロード · 14 視聴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정부는 일본이 9일 한국침략을 정당화하고 식민지배를 합리화하는 등 왜곡된 내용을 담은 지유샤(自由社) 역사교과서의 검정을 통과시킨데 대해 항의하고 시정을 촉구했다.
정부는 이날 문태영 외교통상부 대변인 명의의 성명을 통해 "여전히 과거의 잘못을 합리화하고 미화하는 그릇된 역사인식에 기초한 역사교과서가 일본 정부의 검정을 통과한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의 근본적인 시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어 "양국관계에 있어 미래를 지향하며 우호와 협력의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 일본의 청소년들이 이런 왜곡된 일부 역사 교과서를 통해 그릇된 역사관을 갖게 될 가능성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또 "올바른 역사인식이 한.일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의 근간이라는 점에서, 교과서 등을 통한 역사왜곡이 있어서는 안될 것임을 다시 한번 강조한다"고 덧붙였다.
외교부는 이날 오후 조태영 동북아국장이 다카하시 레이치로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불러 항의하고 주일대사관 관계자도 일본 외무성을 항의방문토록 할 계획이다.
정부는 그러나 권철현 주일대사를 일시귀국시키는 조치는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문태영 외교부 대변인이 전했다.
일본 문부과학성은 이날 교과서검정심의회를 열고 `새로운 역사교과서를 만드는 모임이 지유샤를 통해 만든 중학교 역사교과서에 대해 합격 판정을 내렸다.
지유샤판 역사 교과서는 한.일 학계에서 부정되는 임나일본부설을 서술하고 있으며 동아시아에서 일본만이 독자적인 연호를 사용했다고 주장하는 한편 일본 식민지 정책의 초점이 한국의 근대화에 있었다고 미화하는 등 왜곡된 내용들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취재.편집=배삼진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정부,quot日왜곡교과서,강력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067
全体アクセス
15,974,130
チャンネル会員数
1,865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