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北서 규모 4.5 인공지진"

2009-05-25 アップロード · 211 視聴

"오전 9시54분께…진앙지는 함경북도 길주군"

(서울=연합뉴스) 국기헌 기자 = 기상청은 25일 북한의 2차 핵실험 사태와 관련, 이날 오전 리히터 규모 4.5의 `인공지진이 감지됐다고 밝혔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 오전 9시54분께 리히터 규모 4.5의 지진이 감지됐다"며 "진앙지는 북위 41.28, 동경 129.13으로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다수의 지진 관측 센서에서 감지된 진동의 파형 분석을 통해 인공지진인지 자연지진인지 진단할 수 있는데, 음파 등 여러 사항을 교차 검사한 결과 인공지진으로 판명됐다"고 말했다.
penpia21@yna.co.kr

촬영, 편집 : 정창용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기상청,quot北서,규모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692
全体アクセス
15,971,086
チャンネル会員数
1,78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18:05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오전)
8年前 · 79 視聴

00:50

공유하기
오늘의 날씨
8年前 · 11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