盧전대통령 유골함 향나무로 제작

2009-05-28 アップロード · 111 視聴


(고양=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노무현 전 대통령의 유골함이 영결식을 하루 앞둔 28일 공개됐다.
17년 동안 유골함을 전문적으로 제작해온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지축동 한일목각(대표 홍성칠.65)이 만든 유골함은 가로 35㎝, 세로 25㎝, 높이 20㎝, 두께 1.8㎝ 크기로 북미산 향나무로 제작됐다.
유골함의 윗면은 대통령 휘장인 봉황과 무궁화 문양이 음각돼 있으며 전면에는 봉황과 제16대 대통령 노무현이란 글자가 한글로 새겨져 있다.
홍 씨는 "북미산 향나무는 향이 좋고 해충을 막아주는 효과가 있다"며 "마침 색과 결, 강도가 좋은 나무를 들어와 보관하고 있었는데 이를 유골함 제작에 사용했다"고 밝혔다.
홍 씨는 27일 오전 장의위원회로부터 유골함 제작 의뢰를 받은 뒤 곧바로 다른 일은 모두 중단하고 부인(64), 아들(31)과 함께 밤샘작업을 해 이날 오후 4시께 마지막 칠을 하고 마르기만 기다리고 있다.
유골함은 오늘 밤 장의위원회 측에 기증된다.
홍 씨는 "제작을 하는데 시간이 많이 걸려 걱정도 많았다"며 "노무현 전 대통령의 유골함을 만들게 돼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wyshik@yna.co.kr

촬영,편집 : 이규호)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盧전대통령,유골함,향나무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2
全体アクセス
15,955,059
チャンネル会員数
1,789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0

공유하기
오늘의 날씨
8年前 · 52 視聴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4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