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박연대 "다른 정당 특별당비도 수사해야"

2009-06-02 アップロード · 12 視聴

한나라.민주.선진당 검찰에 고발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친박연대는 2일 지난해 총선 당시 한나라당과 통합민주당, 자유선진당이 35억~300억원대의 특별당비 및 차입금을 받은 것이 적법했는지 수사해 달라며 이들 3당 관계자들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친박연대는 고발장에서 "한나라당의 막대한 차입금 및 특별당비 내역이 공천후보자와 연관성이 있다고 의심이 가고, 통합민주당과 자유선진당이 비례대표 후보자에게서 돈을 차용한 것은 친박연대와 같아 수사에서 철저히 밝혀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검찰 수사가 친박연대에 대한 표적 사정이 아니라면 다른 정당도 같은 잣대로 수사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친박연대 서청원 대표는 지난 18대 총선에서 비례대표 후보 공천을 대가로 양정례ㆍ김노식 전 의원에게서 각각 17억원과 15억1천만원을 받은 혐의로 1년 6개월의 실형이 확정돼 의원직을 잃었다.
nari@yna.co.kr
촬영: 정성훈 VJ. 편집: 조동옥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친박연대,quot다른,정당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805
全体アクセス
15,962,660
チャンネル会員数
1,7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0

공유하기
오늘의 날씨
8年前 · 9 視聴

01:10

공유하기
부산 범천지하차도 개통
8年前 · 11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