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치료 직.간접 비용 연간 14조원

2009-06-03 アップロード · 106 視聴


2002년 대비 5년새 23.7%↑

국내 GDP의 1.75%..암환자는 5년새 51.8%↑

(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 우리나라가 암 치료와 관련해 직·간접적으로 부담하는 비용이 14조원을 넘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연간 암 치료비용이 국내총생산(GDP)의 1.75%에 달할 정도로 부담이 급증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국내 암환자가 암 치료를 위해 쓰는 직접의료비용만도 연간 2조2천억여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일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단 김성경·김진희 박사팀이 내놓은 `암의 경제적 비용부담 추계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05년 한해 암 치료를 위해 병원을 찾은 국내 암환자는 모두 47만3천135명으로 2002년 암환자 31만1천759명에 비해 51.8% 증가했다.

성별로는 여성(51.6%) 암환자가 남성(48.4%)보다 많았다.

연령대별로는 60대가 26.7%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50대가 22.7%, 70대가 22.4% 등으로 나타나 50~70대에서 암 발생률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암의 종류별로는 위암이 8만9천224명(18.9%)으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대장암(12.4%), 유방암(11.6%), 갑상선암(9.9%), 간암(7.8%), 폐암(7.6%), 자궁경부암(4.8%) 등의 순이었다.

주목할만한 것은 한국인에게 잦은 6대암(위암.폐암.간암.대장암.유방암.자궁경부암) 환자가 여전히 전체 암환자의 63.1%를 차지했지만, 갑상선암이 9.9%로 간암과 폐암, 자궁경부암을 추월했다는 점이다.

암 치료에 따른 연간 경제적(직·간접) 비용은 총 14조1천억원에 달했다. 이는 2002년에 비춰볼 때 2조7천억원(23.7%)이 늘어난 수치로, 같은 기간 미국의 증가율(22.8%)과 비슷했다.

경제적 비용은 조기사망 손실액이 7조4천억원(52.6%)으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했으며, 정상인이 암환자로
이환된데 따른 손실액 3조2천억원(22.8%), 직접의료비 2조2천억원(15.7%), 교통비.간병비.대체요법 등의 직접비의료비 1조1천억원(8%), 암환자 보호에 따른 시간손실 비용 1천억원 등으로 집계됐다.

2002년과 대비한 암 종류별 경제적비용을 보면 간암 2조5천억원(4천억원↑), 위암 2조4천억원(3천억원↑), 폐암 1조7천억원(2천억원↑), 대장암 1조4천억원(4천300억원↑), 유방암 9천억원(3천200억원↑) 등으로 집계됐다.

암 환자 1인당 경제적 비용부담은 2천970만원으로 역시 사망손실액(1천560만원)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이환손실액(680만원), 직접의료비(470만원) 등의 순이었다.

암 환자 1인당 비용부담이 가장 큰 암은 백혈병으로 1인당 비용부담이 6천700만원에 달했으며, 그 뒤를 간암(6천620만원), 췌장암(6천370만원)이 이었다.

암 치료에만 쓰이는 비용을 의미하는 `직접의료비의 경우 2002년 대비 43.5%(약 1조원)이 늘었는데, 같은 기간 미국의 증가율(21.5%)과 비교했을 때 우리나라가 약 2배 정도에 달했다.

연구팀은 미국의 암과 관련한 경제적 비용 중 직접비가 차지하는 비율이 35.3%인 점을 감안하면 국내에서도 앞으로 직접의료비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내다봤다.

전체 직접의료비 가운데 건강보험공단 부담금은 1조3천600억원(61.8%)으로, 이는 2005년 당시 공단에서 부담하는 우리나라 전체 진료비 18조4천억원의 7.6%에 해당했다.

또 암환자 1인당 평균 직접비의료비는 239만7천원으로 집계됐다.

암의 종류에 따라 경제적 비용도 달랐는데 간암은 발생률이 5번째였지만 비용은 연간 2조4천600억원으로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는 위암 2조4천억원, 폐암 1조6천600억원, 대장암 1조3천800억원, 유방암 9천700억원 등으로 분석됐다.

6대 암이 차지하는 경제적 비용은 9조2천300억원으로 전체의 65.6%나 됐다.

김성경 박사는 "이번 연구는 공단의 보험청구자료와 암 수진자료 및 암 발생자 추정자료, 한국중앙암등록본부의 암발생등록자료, 통계청의 사망원인통계자료 등을 모두 활용했다"면서 "앞으로 암과 관련한 경제적 비용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되는 만큼 적극적인 암 예방사업과 암 조기검진사업을 통해 암과 관련한 경제적 비용을 줄여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를 담은 논문은 대한예방의학회지 최근호에 실렸다.
bio@yna.co.kr
http://blog.yonhapnews.co.kr/scoopkim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암치료,직간접,비용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55
全体アクセス
15,959,976
チャンネル会員数
1,601

IT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8:15

공유하기
인터뷰 이석채 KT 회장
7年前 · 20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