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모고교 체벌 심각…"학교가기 겁나"

2009-06-05 アップロード · 4,680 視聴


(울산=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울산의 한 고교에서 교사가 시험성적이 낮다며 학생 10여 명에게 가혹한 체벌을 가해 말썽이 일고 있다.
5일 이 학교 학생과 학부모들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담임인 A교사가 시험성적이 낮은 학생 10여 명을 교실 앞으로 불러내 50㎝ 길이의 나무 막대기로 한 명당 30∼50대 정도로 종아리를 때렸다.
종아리를 맞은 학생들은 시뻘건 멍이 들거나 심지어 피부가 터져 피가 나기도 했다고 학부모들은 전했다.
학생과 학부모들은 또 이 교사가 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자율학습을 하라며 학교로 강제로 나오게 해 종교활동도 하지 못하게 했고, 예·체능계열 학생도 실기를 배우러 학원에 가지 못하게 했다고 주장했다.
특히 일요일에 종교활동 등으로 자율학습에 빠진 학생들은 평일에 오후 11시30분까지 학교에 남게 하거나 청소를 시켰고 빠진 시간만큼 종아리를 때리기도 했다고 학생들은 밝혔다.
학생들은 이 사실을 폭로하기 전 자체 회의를 거쳐 "선생님이 우리들의 성적을 높이려고 그럴 수도 있다. 참아보자"라고 했다가 체벌 정도가 심해지자 외부에 공개했다.
학생들은 "학교에 가기 두렵다"라며 "어느 정도의 체벌은 참겠는데 피가 나도록 종아리를 때리는 것은 너무 심한 것 아니냐"라고 토로했다.
A교사는 "일부 과목의 반 평균성적이 낮아 별도의 시험을 치러 성적이 낮게 나온 학생 10여 명을 때린 적이 있다. 지도 방법을 바꾸겠다"며 "일요일에는 종교활동을 마친 후 학교에 오라고 했고 예·체능계 학생들도 학원에 간다고 하면 보내줬다"라고 해명했다.
leeyoo@yna.co.kr

편집: 김지민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울산,모고교,체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마미쿠락
2013.05.01 17:11共感(0)  |  お届け
욕개나온다.삭제
마미쿠락
2013.05.01 17:10共感(0)  |  お届け
선생도 어더 맞아 봐야 정 신 차리지 애들 학교 옮길거 같음...삭제
아이ㅏㅜ
2010.07.20 19:57共感(0)  |  お届け
미침선새인ㅁ삭제
아이ㅏㅜ
2010.07.20 19:56共感(0)  |  お届け
허걱
뿅뿅뿅선생같아
삭제
피리리
2010.06.17 01:16共感(0)  |  お届け
신정고아니냐?ㅋㅋㅋㅋㅋㅋ삭제
정민아 교사
2010.05.17 19:19共感(0)  |  お届け
저런 교사들은 법적으로 옥살이를 해봐야지 알겠죠? 제가 교사인데 애를 때리는건 아이들 IQ도 떨어뜨리는데;;삭제
이하윤
2010.03.28 18:21共感(0)  |  お届け
헐,, 참고맞는것두 힘들텐데..삭제
강시웅
2010.02.17 15:40共感(0)  |  お届け
와~ 무서워ㅜㅜ삭제
今日のアクセス
543
全体アクセス
15,942,916
チャンネル会員数
1,60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9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7年前 · 1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