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금리 2.0%로 4개월째 동결

2009-06-11 アップロード · 26 視聴


(서울=연합뉴스) 윤근영 기자= 한국은행은 11일 기준금리를 현재의 연 2.00%로 유지했다.

한은은 이날 오전 정례 금융통화위원회에서 이렇게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한은은 지난 3월, 4월, 5월에 이어 4개월째 금리를 동결했다. 한은은 5.25%였던 기준금리를 지난 10월부터 매달 인하해 지난 2월에는 2.00%까지 낮췄다.

이번 금리동결은 경기상황을 좀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통계청의 4월 산업활동 통계에서 광공업 생산은 전월보다 2.6% 늘었으나 여전히 작년 동월보다는 8.2% 줄어드는 등 부진상태에서 벗어나지 못했다는 것이 한은의 진단이다.

지난 1분기에 국내총생산(GDP)이 0.1%로 플러스를 유지한 것도 정부의 공격적인 재정지출 확대에 따른 것으로 한은은 분석했다. 정부의 재정지출이 없었다면 전기대비 0.6% 줄어든 것으로 계산된다고 한은은 설명했다.

게다가 5월 취업자 수는 2천372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1만9천명(-0.9%) 줄었다. 이는 지난 1999년 3월 -39만명을 기록한 이래 가장 큰 폭이다.

한은 관계자는 "아직 경기가 상승세로 접어들었다고 확신할 수 없는 데다 인플레이션은 걱정할 만큼 심각한 수준은 아니기 때문에 기준금리를 동결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기준금리 인상에 대한 논의는 3분기부터 시작될 것으로 보이지만 실제로 올리는 시기는 연말께나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금융연구원 장민 거시경제연구실장은 "4분기에 회복 기조에 대한 공감대가 이뤄지면 연말께 인상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keunyoung@yna.co.kr

촬영: 정재현, 편집: 김해연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기준금리,20로,4개월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252
全体アクセス
15,967,327
チャンネル会員数
1,825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