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1분기 수출, 러시아 제치고 11위

2009-06-11 アップロード · 19 視聴


정부, 올해 사상 첫 10위권 진입 예상

(서울=연합뉴스) 김종수 기자 = 우리나라의 수출규모가 지난 1분기를 기준으로 러시아를 제치고 지난해 세계 12위에서 11위로 한 단계 올라섰다.

11일 지식경제부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1분기 수출액은 747억 달러로, 영국(9위.801억 달러), 캐나다(10위.777억 달러)에 이어 11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연간 수출액이 9위였던 러시아는 올해 1분기 수출이 작년 동기 대비 47.4% 감소한 579억 달러에 그쳐 우리나라는 물론, 홍콩에도 뒤지며 13위로 밀려났다.

이는 우리나라의 수출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감소했지만 다른 선진국들에 비해서는 양호한 편이었고, 러시아의 경우 전체 수출의 60% 이상을 차지하는 석유와 천연가스 값이 큰 폭으로 떨어졌기 때문이다.

에너지 수출경기가 꺾이면서 러시아는 1분기 경제성장률이 -9.8%에 달하는 심각한 경기침체 현상을 보이고 있다.

정부는 현 추세대로라면 올해 연간으로 우리나라의 수출규모가 사상 처음으로 10위권에 진입하는 것도 충분히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1분기 수출 감소폭은 작년 동기 대비 24.9%이지만, 수출규모에서 우리나라를 앞선 영국과 캐나다의 감소율은 각각 33.3%, 35.1%에 달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 영국과 캐나다의 월별 수출액이 260억∼270억 달러에서 정체된 반면, 우리나라는 3월 이후 280억 달러대로 회복됐다.

아울러 영국은 금융시장의 혼란이 실물경제로 확산되며 경기침체가 심화할 조짐이 뚜렷해지고 있고 캐나다는 미국의 경기침체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고 있다는 점도 이런 전망을 뒷받침하고 있다.

지경부 관계자는 "우리나라가 수출 부문에서 상대적으로 선전하고 있으나 작년 동기 대비 20%대 감소율을 보이고 있고 세계 경기의 회복시기가 불확실하므로 지속적으로 수출동력을 확충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jsking@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한국,1분기,수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816
全体アクセス
15,971,210
チャンネル会員数
1,789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