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휴대전화 월320분 사용..독일의 3배

2009-06-12 アップロード · 25 視聴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 우리나라 국민의 월평균 휴대전화 사용시간은 320분으로 독일의 3배, 일본의 2.3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KT경제경영연구소가 메릴린치 자료를 인용해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기준 우리나라 국민의 월평균 휴대전화 사용시간은 320분으로 집계됐다.
이는 발신자 과금 시스템을 채택하고 있는 주요 국가 중 가장 긴 것으로, 우리나라에 이어 프랑스가 246분이었고 노키아의 나라 핀란드는 244분으로 나타났다.
호주 국민은 월평균 218분 가량의 휴대전화 사용량을 기록했고 영국 192분, 일본 139분, 독일 102분 등으로 분석됐다.
착발신 공동 과금 국가들의 경우 우리나라에 비해 휴대전화 이용시간이 길지만 이는 발신과 착신을 모두 포함하기 때문으로 산술적으로 이를 절반으로 나눌 경우 미국만이 우리나라에 비해 사용시간이 길었다.
착발신 공동 과금 국가들의 월평균 휴대전화 사용시간을 보면 미국이 829분으로 가장 길었고 홍콩 447분, 캐나다 444분, 싱가포르 377분 등이었다.
이를 절반으로 나눌 경우 미국만 월평균 415분 가량으로 우리나라에 비해 길 뿐 홍콩(224분), 캐나다(222분), 싱가포르(189분)의 국민들은 우리나라에 비해 휴대전화 사용시간이 적은 것으로 추정됐다.
KT 관계자는 "우리나라 국민의 경우 집 밖에서의 활동시간이 긴데다 집 안에서도 유선전화 대신 휴대전화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아 휴대전화 월평균 사용시간이 주요국 중에서 가장 긴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휴대전화 사용시간은 길지만 분당 요금의 경우 우리나라가 상대적으로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
분당 요금을 뜻하는 RPU(Revenue per Minutes)의 경우 우리나라가 0.08달러로 발신자 과금 국가 중 가장 낮았다.
호주가 0.11달러, 영국과 핀란드가 각 0.12달러였고, 프랑스 0.14달러, 독일 0.16달러, 일본 0.26달러 등이었다.
pdhis959@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휴대전화,월320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561
全体アクセス
15,965,197
チャンネル会員数
1,74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9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7年前 · 10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