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 보는 한미정상회담

2009-06-15 アップロード · 19 視聴

회담.회견.오찬 등 2시간여 진행
美, 최고수준 의전.예우..英.日총리와 차별

(워싱턴=연합뉴스) 추승호 이승관 기자 = 이명박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미 대통령의 16일(미국 현지시간) 정상회담은 두 정상 간 본격적인 첫 공식 회담이란 점에서 관심을 모은다.
이 대통령은 취임후 1년 4개월만에 6번째 한미정상회담을 갖게 되는데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과 4번의 회담을 가졌고, 오바마 대통령과는 이번이 두번째다.
물론 이 대통령은 오바마와 3번 전화통화를 가졌고, 지난 4월 영국 런던 G20 금융정상회의에서 첫 회담을 가졌지만 양 지도자간에 공식 개최되는 본격적인 정상회담은 이번이 처음인 셈이다.
특히 이 대통령은 이번 회담에서 오바마 미 대통령으로부터 최고 수준의 예우를 받으면서 돈독한 양국 우호 관계를 과시하게 된다.
정상회담과 공동기자회견, 오찬에 이르기까지 2시간 남짓 진행되는 정상회담은 오바마 미 대통령 취임 이후에는 이례적인 수준의 의전이라는 평가다.
오바마 대통령은 보통 오찬 없이 회담만 하거나 오찬을 겸한 회담을 하는 것 중 하나를 선택해왔고 회담 시간도 1시간 정도만 할애했다.
그동안 고든 브라운 영국 총리가 유일하게 오바마 대통령과 오찬을 했지만 회견장의 국기 배치와 빈약한 선물 등을 놓고 `푸대접 논란이 일었고,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총리의 경우 45분간의 회담 이외에 오.만찬이나 공동기자회견은 하지 못했다.
이 대통령은 16일 오전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숙소인 블레어 하우스를 떠나 차로 5분 거리에 있는 백악관에 들어가 로라 윌스 미 국무부 의전장 대리의 안내를 받는다.
오바마 대통령은 회담장인 대통령 집무실 `오벌 오피스(oval office) 안에서 이 대통령을 맞아 오전 10시 30분부터 15분간 단독 정상회담을 가진 뒤 11시 20분까지 양국 각료들이 참석하는 확대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 대통령과 오바마 대통령은 이어 오전 11시 30분부터 50분까지 백악관내 `로즈 가든에서 공동기자회견을 갖는 데 두 정상이 2-3분 정도씩 모두 발언을 한 뒤 한미 양국 기자 2명씩 4명으로부터 질문을 받고 답변한다.
오바마 대통령이 로즈 가든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것은 취임 이후 처음으로 이날 기자회견은 CNN 등 미 전국 TV채널 5개사가 생중계한다.
두 정상은 또 기자회견 직후인 낮 12시부터 12시 45분까지 백악관내 `가족연회장(family dining room)에서 단독 오찬을 하는 것으로 두번째 정상회담을 마무리한다.
두 정상은 이번 회담에서 `한미동맹 미래비전(The joint vision for the ROK-US alliance)을 채택한다.
한미동맹 미래비전은 지난해 이 대통령과 부시 전 미 대통령이 합의했던 `21세기 전략동맹을 보다 구체화한 내용이 될 것으로 보인다.
즉, 한미동맹을 기존의 군사동맹 차원에서 벗어나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제반 분야로의 포괄적 동맹으로 업그레이드하고, 한반도에 한정됐던 한미동맹의 지리적 범위도 동북아는 물론 범세계 차원으로 확대하는 내용이 될 것이란 전망이다.
여기에는 한반도 유사시 미국이 핵우산 및 재래식 전력을 제공한다는 `확장 억지력(extended deterrence)도 명문화될 예정이다.
확장 억지력은 북한이 6자회담 속개를 거부하고 2차 핵실험을 실시한데 이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반발, 우라늄 농축과 플루토늄 무기화를 선언하는 등 잇단 도발을 감행하고 있는데 대한 한미 양국의 대응 조치라고 볼 수 있다. 한미 양국 정상이 이처럼 핵우산 관련 사항을 문건으로 합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두 정상은 또 이번 회담에서 한미FTA(자유무역협정)와 관련해 진전된 입장을 내놓을 지도 주목된다.
오바마 정부 출범 직후 미 행정부 일각에서 한미FTA 재협상 문제가 제기됐으나 4월 한미정상회담에서 오바마 미 대통령이 한미FTA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을 내비친 데 이어 이번에도 두 정상이 조기 비준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진전의 모멘텀을 마련할 가능성이 있다는 것.
이밖에 두 정상은 글로벌 금융위기 공조 방안, 기후변화 대응 및 저탄소 녹색성장 등 글로벌 이슈를 비롯해 양국간 경제적, 인적, 문화적 교류확대 방안에 대해서도 폭넓은 의견 교환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chu@yna.co.kr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미리,보는,한미정상회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319
全体アクセス
15,938,457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