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계대출 석달째 증가

2009-06-16 アップロード · 20 視聴


비은행 가계대출 넉 달 만에 증가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주택담보대출 증가세 여파로 금융기관의 가계대출이 석 달째 증가세를 유지했다.
저축은행과 신협, 새마을금고, 상호금융 등 비은행 금융기관의 가계대출은 주택담보대출의 확대에 힘입어 넉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16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4월중 예금취급기관 가계대출 동향에 따르면 4월 말 현재 가계대출 잔액은 519조7천910억원으로 전월보다 2조4천542억원(0.5%) 증가했다.
가계대출은 지난 1월 3조2천528억원 줄었지만 2월 2조7천922억원 늘어나면서 증가세로 돌아선 이후 석달째 증가세를 유지했다.
이 중 예금은행의 주택담보대출은 248조4천626억원으로 전월보다 1조1천550억원 늘었다.
주택담보대출은 지난 2007년 6월 증가세로 돌아선 이후 1년 11개월째 증가세를 지속했다. 증가폭은 2월 3조3천163억원, 3월 2조5천96억원 등으로 줄어들고 있다.
이에 따라 은행권 가계대출도 393조4천259억원으로 전월보다 1조3천76억원 증가했다.
비은행 금융기관의 가계대출은 126조3천651억원으로 전월보다 1조1천466억원(0.9%) 늘어나면서 넉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금융통계팀 이상용 과장은 "은행 가계대출 증가분의 대부분을 주택담보대출이 차지했다"며 "비은행 가계대출이 증가세로 돌아선 것도 신용협동기구의 주택담보대출 증가 등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의 가계대출이 284조562억원으로 전월보다 1조2천324억원(0.4%) 증가했으며 비수도권은 109조3천696억원으로 752억원(0.1%) 늘었다.
harrison@yna.co.kr

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가계대출,석달째,증가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857
全体アクセス
15,957,984
チャンネル会員数
1,774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