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래 대하소설 아리랑 100쇄 돌파]

2007-01-29 アップロード · 524 視聴

[
(서울=연합뉴스) 일제강점 하 우리 민족의 수난사를 그린 조정래(64)씨의 대하역사소설 아리랑(해냄ㆍ전12권)이 초판 1쇄가 나온 지 13년 만에 100쇄(제1권 기준)를 돌파했다.

1990년부터 한국일보에 200자 원고지 2만장 분량으로 연재된 소설은 1994년 초판 제1부를 선보인 이후 1995년 제12권으로 완간됐다. 현재까지 제1-12권을 합쳐 806쇄를 찍었으며 누적판매부수 330만부를 기록했다.

아리랑은 일제 침략부터 해방기까지 일본, 하와이, 만주, 연해주, 중앙아시아에 이르는 민족이동의 발자취를 따라 이름없이 사라져 간 민초들의 끈질긴 생존과 투쟁을 담아낸 작품이다.

일본의 교묘하고 집요한 조선침략 과정 속에서 민족의 독립을 위해 피 흘린 사람들의 삶을 사실적으로 그려냈다는 평가를 받아온 소설은 2003년 대하소설로는 처음으로 프랑스어로 완역돼 출간되기도 했다.

출판사측은 "1997년 작가의 또 다른 대하소설 태백산맥이 100쇄를 돌파한 바 있다"면서 "같은 작가의 대하소설 두 편이 100쇄를 돌파한 것은 처음 있는 일"이라고 밝혔다.

29일 조선호텔 2층 코스모스홀에서 100쇄 돌파 기념 간담회가 개최됐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조정래,대하소설,아리랑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030
全体アクセス
15,968,526
チャンネル会員数
1,86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0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10年前 · 97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