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EXPO 국제심포지엄 개막]

2007-02-09 アップロード · 575 視聴

[

(여수=연합뉴스) 남현호 기자 = 2012 세계박람회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여수 유치를 위한 국제심포지엄이 8일 오후 전남대 여수캠퍼스 국제회의실에서 개막됐다.

2012세계박람회 중앙유치위원회 주관하고 국제박람회사무국(BIE)이 후원하는 이날 심포지엄은 바다와 연안이 인류에게 주는 의미와 중요성(The Ocean and Coast : Their Implication Signification to Humankind)이라는 주제로 세계 30여개국의 BIE회원국 대표와 BIE 주요 인사, 여수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 성황을 이뤘다.

중앙유치위 김재철 위원장은 환영사에서 "이번 심포지엄이 바다와 연안의 중요성과 보존의 필요성을 이해하고 위기의 바다를 희망의 바다로 바꾸기 위한 인류 공동의 노력을 마련하고자 하는 여수 엑스포의 취지를 공감하고 동참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세계적인 석학인 폴 케네디미국 예일대 교수가 `바다와 연안이 인류에게 주는 의미와 중요성이란 기조연설을 통해 한국이 선택한 박람회 주제가 적절함을 역설, 눈길을 끌었다.

이어 열린 주제발표에서는 칼 크리스티안 슈미트 OECD수산국장과 제룸 빈데 UNESCO 예측국장, 한국해양연구원 이동영 책임연구원이 최근 해양과 관련된 이슈에 대해 발표했고 2부에서는 리니오 부르토메소 이탈리아 베니스대학 교수,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조동오 해양정책연구본부장, 이상훈 여수 YMCA 사무총장 등 이 `지구 생태계에서 바다와 연안의 역할과 중요성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날 행사장 주변에는 시민과 공무원 등 100여명이 나와 해외 인사들을 열렬히 환영했고 전남도와 여수시는 BIE 관계자 및 회원국 대표들에게 2012 세계박람회 유치의 당위성과 준비상황 등을 설명하고 지지를 호소했다.

참석자들은 심포지엄을 마치고 둘째날 심포지엄이 열리는 남해 힐튼 리조트로 옮겨 전남지사와 경남지사가 공동 주최하는 만찬에 참석했다.

이들은 9일 폐회식 후 남해 힐튼 리조트에서 쿠르즈선을 이용, 박람회 개최지인 여수신항에 도착한 뒤 박람회 후보지를 둘러보고 상경할 예정이다

hyunho@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2012EXPO,국제심포지엄,개막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32
全体アクセス
15,988,474
チャンネル会員数
1,89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48

공유하기
["우편물 바쁘다 바빠"]
10年前 · 340 視聴

01:5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후)]
10年前 · 66 視聴

02:18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10年前 · 95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