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배 기왕전 준결승 12일 광주시청서]

2007-02-13 アップロード · 545 視聴

[

(광주=연합뉴스) 송형일 기자 = LG배 세계 기왕전 대국이 이례적으로 관공서에서 열렸다.
12일 광주시청 18층 전망 휴게실에서는 세계 최고 권위와 규모를 자랑하는 정통 바둑대회인 LG배 세계기왕전 준결승 대국이 열렸다.
한국과 일본, 중국, 대만 등 4개국의 정상급 프로 기사들이 대거 참여하는 이 대회는 올해로 11번째를 맞으며 32강 토너먼트 방식에 우승 상금은 2억5천만원이다.
한국 프로기사 13명과 중국 11명, 일본 6명, 대만 2명 등 32명이 지난해 5월부터 피말리는 접전을 펼쳐 왔으며 4강은 한국과 중국의 대결로 압축됐다.
준결승 대국은 한국의 조한승 9단과 중국 후야오위 8단, 홍민표 5단과 저우쥔쉰 9단간에 열린다.
특히 홍 기사는 지난 대회 우승자며 중국의 제1인자인 구리 9단을 꺾어 파란을 일으켰으며 조 기사는 준우승자인 천야오예 5단을 꺾고 준결승에 올랐다.
일반적으로 호텔 등이 프로 대국장으로 활용됐던 점을 감안하면 시청 대국은 극히 이례적인 일로 바둑 동호인과 시민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nicepe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LG배,기왕전,준결승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83
全体アクセス
15,951,016
チャンネル会員数
1,703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00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후)]
10年前 · 56 視聴

01:30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10年前 · 109 視聴

01:43

공유하기
[헤드라인 뉴스 (국내)]
10年前 · 13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