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孫 탈당 첫날..현충원.4.19묘지 찾아]

2007-03-20 アップロード · 240 視聴

[
"새 정치 위한 불쏘시개.치어리더 될 수도"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김상희 기자 = 손학규(孫鶴圭) 전 경기지사는 한나라당 탈당후 첫날인 20일 현충원과 4.19 민주묘지를 찾는 것으로 새 정치질서 창출을 향한 발걸음을 뗐다.

손 전 지사는 오전 대리인을 한나라당 염창동 당사로 보내 탈당계를 제출한 뒤 동작동 국립현충원과 수유리 4.19 민주묘지를 잇따라 방문, 순국선열과 민주화 영령에게 참배하면서 각오를 다졌다.

현충원 방명록에는 미래.통합.평화의 새로운 정치로 국민에게 희망을 주겠다"고, 4.19 민주묘지 방명록에는 4.19 정신 받들어 미래.평화.통합의 새로운 정치를 이루겠다"고 각각 적었다.

그는 기자들과 만나 "민주주의를 제대로 발전시켜 잘 살고 평안한 나라를 만들어 남북 통일을 하고, 우리나라를 세계 중심에 우뚝 세우고, 신문명 창조를 한반도에 하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호국영령과 4.19 정신이 내게 가장 큰 힘이 되고, 의지가 된다. 그 정신을 받들어 새로운 정치를 펼치겠다는 다짐"이라고 덧붙였다.

측근은 "현충원과 호국영령은 보수의 상징이고 4.19 묘지와 그 정신은 진보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만큼 손 전 지사의 오늘 행보는 보수와 진보를 아우르겠다는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손 전 지사는 서대문 캠프 사무실로 돌아와서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이날 국무회의에서 "경선에 불리하다고 탈당하는 것은 민주주의 원칙에 맞지 않는다", "정치인 자격이 없다", "보따리 장수같이 정치를 해서야.."등의 발언으로 비판한 데 대해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그는 "노무현 대통령은 자기를 대통령으로 만들어준 민주당을 탈당해 새 당을 만든 분 아니냐. 그런 분이 어떻게 그런 얘기를 할 수 있을 지…"라며 "오히려 노대통령이 새로운 정치가 극복할 대상"이라고 반격했다. 그는 또 "내가 말하는 무능한 진보는 노무현 대통령이 바로 그 대표"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손 전 지사는 이어 핵심 참모들과 회의를 갖고 새판짜기를 위한 정국 구상을 계속했다. 그는 캠프 조직과 향후 일정을 점검하고 중도개혁 세력 결집 대책에 대해 골몰한 것으로 알려졌다.

측근들은 손 전 지사가 시간적 여유를 갖고 독자세력화를 꾸준히 추진할 것으로 안다고 입을 모았다. 궁극적으로는 중도세력의 통합을 통한 신당 창당이 지향점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일단 독자세력화의 모태는 비(非)열린우리당-반(反)한나라당, 중도성향의 신당 추진을 선언한 전진코리아와 자신의 지지 모임인 동아시아미래재단 등, 그리고 소설가 황석영씨를 중심으로 한 문화계 인사들이 될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현재 국회의원 20여명 정도가 암묵적으로 동참 의사를 밝혔으며 손 전 지사는 이들을 모두 받아들이기보다 시간을 두고 선별할 것이라고 한 측근은 밝혔다.

다른 측근은 "백지 상태에서 새로운 정치를 창조하겠다고 한 만큼 일단 3~4개 정도의 시민사회 그룹과 함께 일할 것"이라며 "현역 의원들도 20여명 정도 되지만 아직 이름을 밝힐 단계는 아니다"고 말했다.

손 전 지사 캠프의 관계자들은 정문헌(鄭文憲) 의원을 제외하고는 모두 손 전 지사를 따르기로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용택(趙鏞澤) 언론특보는 "캠프에서 이탈자는 없다"며 "현역 의원들은 지금 나올 단계가 아니다. 분위기가 무르익으면 알아서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캠프 이탈설이 나돌고 있는 박종희(朴鍾熙) 비서실장과 김성식 정무특보도 "캠프에 남겠다"고 했다는 게 캠프측 전언이지만 현재 본인들의 입장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

앞서 손 전 지사는 MBC 라디오 손석희의 시선집중 프로그램에 출연해 "새 정치세력을 만들기 위해 불쏘시개가 되라면 될 수도 있고, 치어리더가 되라면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미래지향적 통합공간을 만드는 게 내 역할이고 새 정치세력이 규합될 수 있으리라 믿는다"면서 "모든 것을 버리고 탈당한 것은 새로운 정치를 하겠다며 모든 것을 열어놓은 것"이라고 강조했다.
leslie@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탈당,첫날현충원419묘지,찾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670
全体アクセス
15,973,527
チャンネル会員数
1,795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