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업 "‘김대중 사당화’ 인정 못해"]

2007-03-23 アップロード · 154 視聴

[
(서울=연합뉴스) 김대중(金大中.DJ) 전 대통령 차남인 홍업씨가 민주당 공천과 관련, “민주당의 김대중 사당화를 인정할 수 없다”고 말했다.

김 씨는 민주당으로부터 공천장을 받은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민주당의 전략공천과 관련, "무소속 출마를 결심했던 것은 민주당 공천을 원하지 않거나 민주당을 사랑하지 않아서가 아니라 개인적 사정때문이었다. 마침 당이 부족한 저를 배려해 전략공천을 수용했다"며 "당에서 반대입장을 가지신 분들의 생각을 유념해서 앞으로 열심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무안.신안 유권자를 향해선 "여러분은 고향분들이기에 앞서 평생의 동지요, 은인이셨다. 여러분이 계셨기에 여야간 정권교체도 이뤄낼 수 있었다"며 "은혜를 갚는 길은 지역의 도약과 발전을 앞당기는 것이라고 생각하며, 사명을 완수하겠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그는 자신을 전략공천함에 따라 "민주당이 `김대중 사당화, 지역정당이 됐다"는 정치권 안팎의 비판에 대해선 단호하게 반대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저는 지역 유권자로부터 심판을 받아야 할 입장인데 단정적으로 (김대중) 사당화라고 하는 것은 수용하기가 어렵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저도 오랜 시간 고민하느라 아버지께 미리 말씀을 못드렸지만 출마를 결심한 뒤 `열심히 잘해보라는 얘기를 들었다"고 전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김홍업,quot‘김대중,사당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002
全体アクセス
15,966,691
チャンネル会員数
1,823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