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문숙 "DJ 복귀에 잠이 잘 안 와요"]

2007-04-04 アップロード · 2,347 視聴

[
KBS 2R 봄 개편에 안문숙 김구라 고민정 투입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KBS 2라디오 해피FM(106.1㎒, 603㎑)이 16일 봄 개편을 맞아 새로운 진행자들을 영입한다.

오후 4시에는 전영록의 뮤직토크를 대신해 안문숙의 네시엔…이 신설된다. 안문숙은 교통방송의 오후 4시대 프로그램인 안문숙의 4시를 잡아라에서 지난해 3월 하차한 지 1년 만에 같은 시간대 DJ로 복귀하게 됐다.

이어 오후 6시에는 최백호 김민희의 라디오 챔피언이 폐지되고 김구라 투데이쇼가 방송된다. 현재 KBS 2FM에서 김구라의 가요광장을 진행 중인 김구라는 주파수와 시간대를 옮겨 청취자를 만난다.

40년 전통의 프로그램인 밤 12시 밤을 잊은 그대에게는 손미나 아나운서의 뒤를 이어 고민정 아나운서에게 마이크를 맡겼다. 고민정 아나운서는 2004년 KBS 공채 30기 아나운서로 입사했으며 현재 KBS 2TV 스펀지와 무한지대 큐 등을 진행 중이다.

그 외 KBS 2라디오는 이번 개편과 함께 이영권의 경제 포커스를 오전 7시10분부터 9시까지 확대편성한다.

3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새 DJ들은 첫 방송을 앞두고 느끼는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안문숙은 "1년 만에 라디오 DJ로 복귀하려니 잠이 잘 오지 않는다"며 "요즘 너무 힘들어 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방송을 통해 해보자 힘내자는 메시지를 전해 부정을 긍정으로 바꿔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김구라는 "2년 반 동안 김구라의 가요광장을 진행하면서 여성 DJ들이 주를 이뤘던 시간대에서 틈새 시장을 공략하려 했는데 소기의 성과를 거뒀지만 아쉬움도 있다"면서 "이제 남자다운 힘이 느껴지는 진행으로 시원한 웃음을 드리겠다"고 밝혔다.

고민정 아나운서는 "전통 있는 프로그램인 밤을 잊은 그대에게의 DJ를 맡아 잘 이어나갈 수 있을지 걱정도 된다"라며 "결혼해서 그런지 잠자리에 들기 전 불을 꺼놓고 누워서 듣는 이야기가 가장 편하고 진솔한 것 같다. 청취자들에게 그렇게 편안한 DJ가 되겠다"고 말했다.

고민정 아나운서는 2005년 10월 시인 조기영 씨와 결혼식을 올린 바 있다.
double@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안문숙,quotDJ,복귀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김대전
2007.06.21 05:57共感(0)  |  お届け
전라도방송인가요게스트도 진행자도 사연도 모두그쪽억양일색이어소외감느껴지네요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311
全体アクセス
15,940,802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