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갑 "한미FTA는 경제의 6.29 선언"]

2007-04-04 アップロード · 110 視聴

[
(서울=연합뉴스) 심인성 류지복 기자 = 한나라당내 대표적 강경보수파인 김용갑(金容甲) 의원은 4일 한미FTA(자유무역협정) 협상 타결을 "경제의 6.29 선언"이라고 규정하고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결단을 높이 평가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 통일외교통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현종(金鉉宗) 통상교섭본부장으로부터 회의결과를 보고 받은 뒤 의사진행 발언을 통해 "이번 한미FTA 협상은 20여년전 암울했던 정치상황 속에서 국민이 그토록 원했고 민주화의 분수령이라고 불렸던 6.29 선언의 감동을 연상시킨다. 한마디로 `경제의 6.29선언이라고 평가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한미FTA 협상 타결로 중국과 일본 사이에서 샌드위치가 될 것이란 걱정을 뛰어넘어 선진국으로 도약할 기회를 얻게 된 것은 물론 한미 동맹관계를 복원하고 군사.경제 동맹시대를 열게 됐다"며 "노 대통령의 결단을 높이 평가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사실 그동안 노 대통령을 반미, 친북좌파로 보고 누구보다 강도 높게 비판해 왔다"며 "제가 농촌 출신이라 한미FTA 국회비준 여부에 대해서는 판단을 유보한 상태지만 지난 주말 협상관련 뉴스를 보면서 마음을 졸였고 결국 협상이 타결됐다는 소식에 엄청난 충격과 감동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그는 "노 대통령이 고무된 나머지 북핵 폐기문제를 지나치게 낙관하지 않을까 걱정할 따름"이라며 "남은 임기 동안 가급적 정치문제에 대한 개입을 줄이고 마무리 작업에 전념해 주길 당부한다"고 충고도 잊지 않았다.

김 의원은 그동안 참여정부의 햇볕정책을 `대북 퍼주기로 비판하면서 정부.여당 및 노 대통령과 첨예한 대립각을 세워왔다.
sims@yna.co.kr
jbryoo@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김용갑,quot한미FTA는,경제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737
全体アクセス
15,965,691
チャンネル会員数
1,750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