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 오피스텔 청약 광풍, 농협 후폭풍]

2007-04-05 アップロード · 1,166 視聴

[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청약과열로 모델하우스 청약 접수 중단사태까지 겪었던 인천 송도국제도시 오피스텔의 청약 접수가 3일 전국 농협중앙회 지점을 통해 다시 시작되자 점포마다 청약 신청자들이 한데 몰려 큰 혼잡을 빚었다.

농협중앙회와 코오롱건설에 따르면 3∼5일 예정으로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더 프라우 오피스텔 123채(16∼71평)에 대한 청약 접수를 농협중앙회 지점과 인터넷 뱅킹을 통해 시작했다.

청약 접수 첫날인 이날 인터넷 뱅킹에 익숙하지 않은 청약 희망자들은 지점 문을 열기 전인 오전 8시부터 지점 앞에 몰리기 시작, 규모가 작은 일부 지점의 경우 입.출금, 이체 등 창구 업무에 큰 차질을 빚기도 했다.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농협 인천지역본부 중앙지점의 경우 이날 하루 종일 번호표 대기인 수가 200명을 넘어서 신청자들이 2시간 가량을 기다린 끝에 겨우 청약 접수를 마쳤는가 하면 인천지역 다른 지점들에도 청약 희망자들이 몰리는 바람에 농협은 직원들을 동원, 이들을 안내하고 질서를 유지하느라 애를 먹기도 했다.

이처럼 이 오피스텔 청약에 신청자들이 몰리는 것은 평당 평균 분양가가 650만원대로 송도국제도시 내 인근 오피스텔 시세에 비해 평당 300만원 가량이 싼 편이어서 당첨시 곧바로 수천만원의 프리미엄을 챙길 수 있다는 계산 때문이다.

또 거주지역과 청약통장 가입 여부에 상관 없이 청약이 가능한 데다 아파트와는 달리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고 청약신청금이 500만원, 1천만원, 1천500만원으로 비교적 싼 점도 신청자들이 몰리는 한 원인이다.

이에 따라 이 오피스텔의 청약 접수 경쟁률이 수백 대 1은 물론 1천 대 1의 경쟁률을 넘어 설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인천에서 최근 1주일간 농협에서 인터넷 뱅킹에 가입한 이용자가 7천700여명으로 평상시 같은 기간 의 700명에 비해 11배 수준에 달하는 데다 3월 12일 현장 접수에 몰렸던 인파만 1만5천여명이었던 점을 감안하면 수천 대 1의 경쟁률도 불가능한 것만은 아니라는 분석이다.

신청자들의 청약 신청금도 평균 1천만원으로 잡았을 때 수조원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코오롱건설은 오는 12일 당첨자를 발표하고 13일 미당첨자에게 청약금을 환불할 예정이며 16∼17일 당첨자들과 계약할 예정이다.

더 프라우는 지난 12일 인천 송도국제도시 내 모델하우스에서 현장접수를 받다가 청약 신청자간 새치기와 몸싸움이 과열되면서 대형사고 발생이 우려되자 청약 접수 2시간여만에 접수를 중단했었다.
inyo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송도,오피스텔,청약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204
全体アクセス
15,972,864
チャンネル会員数
1,86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0

공유하기
[캠퍼스에 들어선 카지노]
10年前 · 2,425 視聴

01:06

공유하기
["판사도 출장시대"]
10年前 · 160 視聴

02:17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10年前 · 35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