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국본 `FTA 국민투표 요구]

2007-04-13 アップロード · 301 視聴

[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한미 FTA저지 범국민운동본부 등 800여개 시민사회단체는 13일 오후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한미 FTA무효 전국 사회단체 대표자회의를 열고 FTA체결에 대한 국민투표를 공식 요구하고 나섰다.

이들 단체는 선언문에서 "국민이 동의하지 않은 FTA 타결은 원천 무효다. FTA에 대한 국민의 선택권을 보장할 국민투표를 실시하라"며 "FTA는 개헌에 맞먹는 사회질서의 개편을 가져오기 때문에 정부는 지체없이 협상 정보를 공개하고 최종 협상결과에 대해 찬반을 묻는 절차를 거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단체들은 "노무현 대통령의 독주와 독단으로 대의 민주주의가 파괴되고 국민의 자유로운 의사표현이 가로막히고 있다. 이는 역대 독재정권에서 익히 보았던 구태와 같다"며 "국회는 FTA 졸속 타결에 대해 국정조사를 하고 월권적 합의에 대한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문경식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은 "지난 1년간 최선을 다해 FTA 타결을 막으려 했지만 노무현 정권이 끝까지 밀어붙여 허탈함을 느끼는 이들도 있다. 하지만 제2의 민주화항쟁을 하는 각오로 투쟁을 벌여 협상비준과 국회동의를 무산시키자"고 각오를 밝혔다.

오종렬 범국본 공동대표는 "분신자살을 기도했던 허세욱 동지의 유서가 범국본의 강령이 될 것이다. `망국적 한미 FTA를 폐지하라는 그의 외침을 잊지 말자"고 말했고 범국본 농축수산대책위, 영화인대책위, 공공서비스대책위 등 각 부문별 대표의 발언이 이어졌다.

이들은 대국민 선전전과 토론회를 통해 국민투표의 필요성을 알고 FTA협정문이 공개되는 5월 중순과 한미정상회담이 열릴 예정인 6월 말, 정기국회가 열리는 9월 초 전국 순회집회와 대규모 궐기대회 등 집중 투쟁에 나설 방침이다.
noanoa@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범국본,국민투표,요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010
全体アクセス
15,967,699
チャンネル会員数
1,833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1

공유하기
[브런치 발레 즐기세요]
10年前 · 706 視聴

01:42

공유하기
[주요 헤드라인 뉴스]
10年前 · 78 視聴

03:02

공유하기
[클릭뉴스]
10年前 · 104 視聴

15:57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10年前 · 44 視聴

01:57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후)]
10年前 · 14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