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 "성숙한 모습으로 어필하고 싶어요"]

2007-04-25 アップロード · 1,326 視聴

[
4집 발매 기념 쇼케이스 열고 신곡 공개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한층 성숙한 모습으로 어필하고 싶어요."

가수 별(본명 김고은ㆍ24)이 24일 오후 서울 신사동 압구정CGV에서 4집 허스토리(Her Stor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신작에는 예전보다 성숙한 나의 모습이 녹아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등이 깊게 팬 민소매 드레스를 입고 등장, 팬들의 탄성을 자아낸 그는 "어릴 때 데뷔하다보니 음반을 발표할 때마다 여자로 돌아왔다는 기사가 나왔는데 그런 말이 나온 것은 그 동안 내가 어리고 소녀 같은 이미지에 묶여 있었기 때문"이라며 "신작은 나이 한 살 더 먹고, 음반 한 장 더 낸 내 경력이 자연스럽게 녹아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날 4집 타이틀곡이자 서정적인 발라드인 미워도 좋아를 비롯해 R&B 장르의 세상의 반, 댄스곡 연애의 정석 등 4곡을 부르며 특유의 가창력을 선보였다.

특히 예전의 긴머리가 아닌 짧게 자른 단발이 눈길을 끌었다. "여자는 심경의 변화가 있으면 머리카락을 자른다고 하죠. 미워도 좋아를 새로운 감성으로 부르려고 노력했는데 잘 안돼 속상했습니다. 그래서 헤어스타일을 바꿨죠."

그러면서 그는 또 최근 일부에서 불거진 성형 의혹에 대해 "아니다"라고 잘라 말했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는 미워도 좋아의 뮤직비디오도 공개됐다. 이루의 까만 안경, 이기찬의 미인 등을 맡았던 박영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는데, 별이 직접 출연해 잔잔한 감성 연기를 선보였다.

SBS 시트콤 압구정 종갓집에서 이미 연기를 소화한 바 있는 그는 "아직 연기가 부족하지만 뮤직비디오는 내 노래를 바탕으로 했기 때문에 내 감성을 직접 표현하기 위해 출연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근 여가수들의 활약이 두드러진 것과 관련, "여가수들이 많지만 다행히 발라드 가수는 별로 없는 것 같다"며 "여하튼 그 와중에 내가 더욱 사랑받을 수 있다면 보람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cool@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quot성숙한,모습으로,어필하고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후억
2007.08.20 08:30共感(0)  |  お届け
ggggggggggggggggg삭제
낭만야옹이
2007.07.26 10:09共感(0)  |  お届け
ggggggggggggggggg삭제
今日のアクセス
410
全体アクセス
15,970,162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4

공유하기
[클릭뉴스 염정아]
10年前 · 261 視聴

00:59

공유하기
[클릭뉴스 강민영]
10年前 · 491 視聴

01:16

공유하기
[클릭뉴스 홍진경]
10年前 · 789 視聴

00:50

공유하기
[클릭뉴스 백지연]
10年前 · 438 視聴

01:09

공유하기
[클릭뉴스 김강우]
10年前 · 73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