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1천표 줄테니 원래 합의된 룰대로 하자"]

2007-05-10 アップロード · 658 視聴

[
(수원=연합뉴스) 김경희 기자 = 한나라당 대선주자인 박근혜 전 대표는 10일 논란이 되고있는 경선룰 중재안과 관련, 이명박 전 서울시장에게 "차라리 1천표를 줄테니 원래 합의된 룰(8월-20만명)대로 하자"고 제안했다.

박 전 대표는 이날 수원 경기문화의 전당에서 열린 경기문화 포럼 창립식에 참석해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히고 "한 사람의 이해 때문에 당 전체를 흔들고 공당의 원칙을 무너뜨려선 안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전 대표는 "`그렇게(중재안대로) 가면 원칙도 없고, 경선도 없다는 (내) 말을 놓고 해석을 많이 묻는데 일단 그렇게 가면 원칙은 없는 것"이라며 "게임에서 선수들이 뛰다가 마음에 안 든다고 룰을 마음대로 유리하게 바꾸자고 하면 그것을 게임이라고 할 수 있느냐"고 거듭 강조했다

박 전 대표는 그러나 경선불참 및 탈당 가능성과 관련해선 "그런 이야기를 한 적이 없다"며 말했다.

박 전 대표의 한 측근은 이와 관련, "원칙대로 하지 않는다면 경선이 아무런 의미가 없다는 뜻"이라며 "경선룰과 관련한 박 전 대표의 입장은 `원래 합의대로이며, 거부라는 카드를 빼어든 상황에서 전국위원회 저지 등은 적절치 않은 말"이라고 말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quot1천표,줄테니,원래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871
全体アクセス
15,959,089
チャンネル会員数
1,774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