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근태 "청와대 분리대응은 정치공작"]

2007-05-11 アップロード · 98 視聴

[
(청주=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김근태 전 열린우리당 의장은 11일 "청와대에서 김근태와 정동영 전 의장을 분리 대응키로 했다는 얘기가 흘러 나오는데 사실이라면 과거 정권때의 정치 공작에 해당되는 것"이라며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김 전 의장은 이날 청주에서 열린 충북한반도포럼 창립대회 참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히고 "입 맛에 안 맞으면 죽이고 맞으면 키우는 구태정치가 대명천지에 시행되고 있다는 말 아니냐"며 "유리하면 어떤 선택도 마다하지 않겠다고 하는 것 같아 씁쓸하다"고 덧붙였다.

김 전 의장은 이어 "정 전 의장이 분명 길이 다르다고 했는데도 돌아오라는 것은 사랑의 스토킹 같은 짓"이라며 "즉각 그만둘 것"을 요구했다.

그는 참여정부 평가 포럼에 대해 "평가를 해야 하는데 막말 정치만 하고 있다"며 "분열주의적 당 사수파 논리를 인용하는 것으로 봐서 개혁세력 대통합에 합의했던 2.14 전당대회 정신을 위배하고 있는 것"이라며 "스스로 해체해야 한다는 정 전 의장의 주장에 전적으로 공감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노무현 대통령이 편지를 통해 저와 정 전 의장을 정치적으로 공격한 것이 오히려 대통합의 역동성을 가져왔다"며 "열린우리당이 정치적 해체를 불사하고 민주개혁세력의 통합에 적극 나서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pjk@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김근태,quot청와대,분리대응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61
全体アクセス
15,960,289
チャンネル会員数
1,790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1

공유하기
[김포 걸포중앙공원 개장]
10年前 · 2,480 視聴

00:54

공유하기
[선생님과 찰칵 사진전]
10年前 · 121 視聴

05:24

공유하기
[나는 복싱으로 살뺀다]
10年前 · 3,01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