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 경선룰 여론조사 조항 전격 양보]

2007-05-14 アップロード · 76 視聴

[
경선룰 논란 수습국면..당 정상화 찾을듯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한나라당 대선주자인 이명박(李明博) 전 서울시장은 14일 당내 `경선 룰 논란과 관련, 핵심 쟁점인 여론조사 하한선 보장 조항을 양보키로 했다.

이 전 시장은 이날 자신의 사무실인 시내 안국포럼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은 입장을 밝혔다.

이 전 시장이 강재섭 대표가 지난 9일 제시한 중재안 3개항 가운데 박 전 대표측이 강력 반발하고 있는 제3항 `국민투표율 하한선(67%) 보장을 통한 여론조사 반영비율 확대 조항을 전격 양보하고, 박 전 대표측도 `만시지탄이라며 환영의 뜻을 표해 3번 조항이 삭제된 `강재섭 중재안은 15일 상임전국위원회에 상정돼 무난히 통과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재보선후 20일간 지루하게 전개돼온 한나라당 내홍 사태는 일단 수습국면에 들어서면서 향후 경선전이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애초 강 대표 중재안의 내용은 기존의 `8월-20만명 경준위 안에서 ▲선거인단수를 유권자 총수의 0.5%인 23만1천652명 규모로 확대하고 ▲투표소를 시.군.구 단위로 늘리면서 순회경선 대신 하루 동시투표를 실시해 투표율을 올리며 ▲여론조사 반영비율과 관련해서는 국민투표율이 3분의2(67%)에 미치지 못할 경우 이를 3분의 2로 간주하고, 여론조사 반영비율의 가중치 산정에 적용토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경선룰,여론조사,조항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987
全体アクセス
15,940,478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