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의 랜드마크 어떤게 좋을까]

2007-05-17 アップロード · 457 視聴

[
전망타워, 산업환경, 친수수변형 등 제시

(울산=연합뉴스) 서진발 기자 = "울산의 랜드마크 어떤 것이 좋을까."
울산시의 랜드마크 개발방향 수립 용역을 맡은 울산발전연구원은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랜드마크 개발자문위원회에서 모두 9개의 추진방안을 제시했다.
울산발전연구원은 먼저 남구 옥동 울산대공원에 부대시설을 갖춰 초고층 전망타워를 설치하는 방안을 제시했으며, 산업도시의 이미지를 개선하고 새로운 브랜드 창출과 마케팅으로 활용할 수 있어 관광상품으로서의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산업.환경.문화형으로는 남구 삼산 쓰레기매립장을 공원화해서 생태공원과 공업박물관, 자동차박물관, 보트선착장, 수변카페 등을 설치하는 것으로, 혐오시설을 활용해 친환경도시의 이미지를 각인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 친수수변형으로 태화강변에 보행 전용교를 설치하고 문화공간을 확대하는 등 시의 태화강 마스터플랜을 확대하는 방안과 역사문화공간 활용형으로 울주군 언양읍성을 복원해 관광자원화 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 밖에도 지역현안사업 연계형으로 태화강생태공원을 업그레이드 시키는 방안과 울산대공원 시립박물관 건립, 고래버스와 고래유람선 운영, 울주군 삼남면이나 중구 혁신도시에 각각 에너지관과 에너지연구소 건립 등의 방안도 있다.
자문위원회는 이들 안 가운데 지역현안사업과 연계한 태화강생태공원 업그레이드형을 가장 선호했으며, 친수수변형과 전망타워형, 역사문화공간 활용형 등도 좋은 소재로 꼽았다.
시는 이날 자문위원회 회의 결과를 참고로 상징성과 홍보성, 지역발전성, 실현가능성(예산 등), 연계성, 사회성 등을 검토해 6월께 최종 방안을 선정할 예정이며, 대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에 따른 기부참여 등도 타진할 방침이다.
sjb@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울산의,랜드마크,어떤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801
全体アクセス
15,945,430
チャンネル会員数
1,61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7

공유하기
[면접도 UCC시대]
9年前 · 441 視聴

03:10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9年前 · 223 視聴

03:1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9年前 · 34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