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차시험운행 57년만에 내려온 북측 열차]

2007-05-17 アップロード · 440 視聴

[ (고성=연합뉴스) 박인영 기자 = 북측 열차가 57년만에 휴전선을 넘어 고성군 제진역에 도착했다.

17일 낮 12시30분께 제진역에서는 시험열차가 장내 접근 중입니다라는 방송이 나간 뒤 곧이어 북한 열차가 모습을 나타냈다.

북남철도련결구간 렬차시험운행 2007.5.17이라는 문구를 단 북측 시험열차는 서서히 제진역 플랫폼으로 들어섰다.

북측 열차는 내연 기관차 1량을 비롯해 발전차 1량, 객차 4량 등 모두 6량에 우리측 인원 100명과 북측 50명 등 150명의 탑승객을 태우고 모습을 드러냈다.

기관차 측면에는 위대한 김일성 수령동지께서 몸소 오르셨던 차라는 붉은 현판이 붙어있었고 곧 이어 탑승객들이 상기된 표정으로 진한 초록색 열차 객실칸에서 내렸다.

이용섭 건설교통부장관과 행사장으로 향한 김용삼 북측 철도상은 "환영객들에게 손 한번 흔드시지요"라는 이 장관의 제의에 나란히 손을 흔들기도 했다.

김 철도상은 소감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날씨가 참 좋다. 통일의 좋은 징조 아니겠나"라고 짧게 답하고 서둘러 행사장으로 향했다.

채남희 한국철도기술연구원장은 "날씨도 좋고 열차 시험운행이 성공적으로 시행돼 기분이 좋다. 이번 시험운행을 시작으로 남북간 화해 무드가 계속 이어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연소 탑승객 홍지연(13)양은 "창밖으로 내다본 풍경도 너무 멋있었고 북측 분들도 딱딱할 것 같았는데 손도 흔들어 주고 반갑게 맞아줬다. 너무 빨리 끝나 아쉬웠고 다음에 다시 타보고 싶다"고 말했다.

북측 탑승객들도 소감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밝은 표정으로 "날씨가 참 좋네요", "반갑습니다", "감사합니다"라며 짧게 답하고 서둘러 오찬장으로 향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열차시험운행,57년만에,내려온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더불어숲V
2014.07.30 07:53共感(0)  |  お届け
감사합니다^^삭제
더불어숲V
2007.05.17 10:54共感(0)  |  お届け
감사합니다^^삭제
今日のアクセス
800
全体アクセス
15,957,553
チャンネル会員数
1,77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39

공유하기
[주요 헤드라인 뉴스]
9年前 · 154 視聴

01:59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후)]
9年前 · 71 視聴

03:10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9年前 · 22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