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골프장반대 나무위 시위 210일만에 종료]

2007-05-23 アップロード · 226 視聴

[
(인천=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인천 계양산 골프장 건설 계획 철회를 요구하며 계속돼온 나무위 시위가 7개월만에 끝났다.

계양산골프장 저지 및 시민자연공원 추진 인천시민위원회(이하 시민위원회)는 인천 계양산 소나무 숲에서 나무위 시위를 벌이고 있는 윤인중 목사가 시위 210일만인 23일 땅으로 내려올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계양산 나무위 시위는 지난해 10월 26일 인천녹색연합 회원 신정은씨가 계양산 롯데골프장 계획부지 내 10m 높이의 소나무 위에 천막을 치고 56일간 시위를 벌인데 이어 같은해 12월 20일부터 윤 목사가 나무위에 올라가 시위를 계속해 왔다.

시민위원회는 "윤 목사의 건강이 악화된데다 인천시민들과 함께 반대운동을 계속하기 위해 나무위 시위를 끝내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민위원회 관계자는 "나무위 시위 종결은 계양산 롯데골프장 반대 활동의 중단이 아니며 앞으로 계양산 골프장 건설계획이 철회될 때까지 인천시민과 함께 지속적이고 강력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롯데건설은 지난해부터 인천시의 제 2차 개발제한구역 관리계획에 계양산 골프장과 근린공원 건설계획안을 포함시키려다 한강유역환경청의 부동의 의견으로 두차례 반려됐으며 현재 계속 추진의사를 밝히고 있다.

mina113@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인천,골프장반대,나무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11
全体アクセス
15,984,215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1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후)]
10年前 · 55 視聴

20:46

공유하기
[오늘의뉴스(종합)]
10年前 · 164 視聴

02:53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10年前 · 67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