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세계 최대 해양설비 완성]

2007-05-30 アップロード · 1,233 視聴

[
(거제=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삼성중공업[010140]이 29일 오후 경남 거제조선소에서 단일 프로젝트 기준 세계최대 해양 구조물인 필툰-B(PILTUN-B) 명명식을 거행했다.
원유와 천연가스를 동시에 생산하는 해상 복합 에너지공장인 이 플랫폼은 40층 빌딩크기에 해당되는 가로 100m 세로 105m 높이 120m로 규모로 2004년 1월 착공이후 41개월만에 완공됐다.
이전까지 세계 최대 해양플랫폼은 삼성중이 지난해 7월 사할린 해상에 설치한 2만7천(t)짜리 룬스코예 A(가로 75m.세로 126m.높이 100m)였으나 필툰-B는 더 크고 더 무거워(3만3천t) 1년만에 제작기록을 갈아치웠다.
뿐만 아니라 전선과 파이프가 각각 1천200km, 75km에 달해 30만t급 초대형 유조선보다 9배와 3배가 더 들어갔고 LNG운반선 9척을 건조할 수 있는 인력.시간이 투입된 역사적인 해양설비 프로젝트다.
뿐만 아니라 진도 7의 지진에 견디기 위한 내진설계는 물론, 설비 전체를 통째로 보온재로 감싸 영하 40도의 극한 상황에서도 중단없이 전천후 가동 되도록 만들어졌다.
이 플랫폼은 완성된 상태로 6월 초 특수해상설치 바지선에 실려 거제조선소를 출항하며 앞으로 러시아 사할린 동쪽 16Km 해상에 설치돼 하루 260만㎥의 천연가스와 7만 배럴의 원유를 30년간 생산하게 된다.
육상에서 건조한 세계 최대 해상구조물인 필턴-B 제작에는 발주처측 감독관이 최대 700여명에 달해 회사 창사이래 가장 많은 발주처 관계자가 상주하는 기록도 세웠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해상플랫폼의 성공적 건조를 계기로 향후 6단계까지 진행될 사할린 유전개발뿐만 아니라 사할린 북쪽 캄차카 반도지역에서 향후 추가발주될 프로젝트 수주전에서도 한층 유리한 고지를 점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사할린섬 일대는 1억5천만t의 원유와 천연가스 5cjs500억㎥이 매장돼 있어 현재 약 2백억 달러에 달하는 대규모 에너지 개발계획이 추진되고 있어 한국.중국 등 극동아시아 지역 에너지 공급에 핵심역할을 하게 될 지역이다.
이날 명명식에는 김징완 사장과 발주처인 SEIC사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seama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삼성重,세계,최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하나만
2007.09.15 12:49共感(0)  |  お届け
- 전국의 50만 엔조이파트너가 지금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

!!! 가입후 5분안에 원하는 스타일의 엔조이 파트너 만나기!
!!! 만나서 바로 엔조이 하는곳!
!!! 미팅사이트에서 검색만 하다가 지친 남성 대환영!
!!! 만남을 원하는 여성분도 대 환영!

http://KoreaSogeting.com ☜ 미팅사이트 No~
http://KoreaSogeting.com ☜ 채팅사이트 No No~~
http://KoreaSogeting.com ☜ 화상채팅사이트 No No No~~~

엔조이파트너 지금 바로 바로 접속하세요~~~~~~~~
(조껀하려는 여성분들도 강추!)삭제
하나만
2007.09.15 10:38共感(0)  |  お届け
검색만 하다가 지치는 미팅사이트 때려잡기!
화상채팅에서 욕구충족이 불가능한 남성분 대환영!
조건녀도 대환영!
만나서 바로 엔조이 하는곳!
http://KoreaSogeting.com삭제
今日のアクセス
377
全体アクセス
15,953,184
チャンネル会員数
1,70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41

공유하기
[주요 헤드라인 뉴스]
9年前 · 931 視聴

13:46

공유하기
[오늘의뉴스(종합)]
9年前 · 63 視聴

01:11

공유하기
["235mm 신데렐라를 찾아라"]
9年前 · 1,01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