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리밴드’ 추소영 “2년 동안 보컬 레슨 받았어요”]

2007-07-02 アップロード · 250 視聴

[

(서울=연합뉴스) 탤런트 추소영이 5인조 혼성밴드 ‘리리밴드’를 결성해 2년 만에 가요계로 다시 돌아왔다.

첫 디지털 싱글 ‘슈퍼에 갔어’를 발표한 5인조 혼성밴드 ‘리리밴드’는 객원 보컬인 추소영을 비롯해 홍대에서 활동한 류한규, 변형우, 최대환, 지명훈으로 구성된 그룹.

추소영은 지난 2005년 오승은 배슬기와 함께 ‘더 빨강’으로 가수로 데뷔했지만 가창력에 대한 평가를 제대로 받지를 못했다.

그는 “이번 음반을 위해 2년여 동안 보컬 레슨을 받는 등 많은 노력을 했고 보이시한 섹시함으로 무대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이번 싱글 앨범의 타이틀곡인 슈퍼에 갔어는 슈퍼에서 첫사랑을 만나 도망쳐 나온 얘기와 버스를 타서 첫사랑을 만나 아무 말도 못하고 내린 이야기 등 첫사랑에 대한 아련한 추억을 담은 곡으로 멜로디와 가사가 쉽고 경계한 리듬의 곡이라 쉽게 따라부를 수 있는 곡.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리리밴드’,추소영,“2년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1,039
全体アクセス
15,956,389
チャンネル会員数
1,776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