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4천t급 대형수송함 `독도함 취역]

2007-07-05 アップロード · 583 視聴

[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1만4천t급 대형수송함(LPH)인 `독도함이 3일 정식으로 취역했다.
함정 취역은 군함이 진수된 후 시운전과 인수평가를 거쳐 정식으로 해군 함정이 됐다는 것을 의미한다.
해군은 이날 진해 해군작전사령부에서 안기석(중장) 사령관 등 주요 지휘관과 장병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형수송함 1번함인 독도함 취역식을 개최했다.
독도함은 상륙작전을 위한 병력과 장비수송을 기본 임무로 하는 대형수송함이다.
해상기동부대나 상륙기동부대의 기함으로서 대(對)수상전, 대공전, 대잠전 등 해상작전을 지휘 통제하는 지휘함 기능을 수행하며
재난구조, 국제평화유지활동 등에도 활용할 수 있는 다목적 함정이다.
해군은 이날 독도함이 취역함으로써 원해(遠海)에서도 다목적 작전수행이 가능하게 됐다.
특히 독도함은 지난 5월 진수된 이지스 구축함(KDX-III.7천600t급) 1번 함인 `세종대왕함 등과 함께
앞으로 대양해군을 위한 주요 전력으로 기능할 예정이다.
해군의 기존 4천200t급 상륙함(LST)은 중대급 상륙작전만 가능했지만
독도함은 헬기와 공기부양 고속상륙정을 이용해 대대급 병력을 적 해안에 투입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독도함은 길이 199m, 폭 31m, 최대속력 23노트(시속 43㎞)로 300여 명 승조원들이 승선할 수 있고
근접방어무기체계(CIWS)와 대함유도탄을 방어할 수 있는 사거리 12㎞ 정도의 유도탄(RAM) 등을 갖추고 있다.
또 헬기 7개와 전차 6대, 상륙돌격장갑차 7대, 트럭 10대, 야포 3문, 고속상륙정 2척을 탑재하고 최대 700여 명의 병력을 태울 수 있다.
이날 취역식에서 안기석 사령관은 "독도함에는 우리 영해와 도서 수호는 물론,
해양에서의 국익보호 임무를 충실히 수행해줄 것을 바라는 국민의 강한 의지가 녹아있다"며 "대한민국의 역사에 길이 남을
독도함의 첫 승조원이라는 자긍심과 책임감으로 전력화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2002년 10월 한진중공업이 해군으로부터 수주해 건조에 착수한 독도함은 2005년 7월 진수식을 가졌으며
이후 1년여 간의 인수평가를 거쳐 이날 취역했다.
독도함은 해군작전사령부에 배속돼 작전.전술 구사능력을 점검한 뒤 2008년 상반기께 실전 배치될 예정이다.
lkw777@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1만4천t급,대형수송함,독도함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seoulpyj
2007.08.08 06:00共感(0)  |  お届け
퍼가여...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185
全体アクセス
15,940,193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21

공유하기
[자전거에도 자격증이?]
9年前 · 304 視聴

01:07

공유하기
[주요 헤드라인뉴스]
9年前 · 2,591 視聴

02:46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후)]
9年前 · 4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