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서 이한열 열사 흉상 제막]

2007-07-06 アップロード · 259 視聴

[
(광주=연합뉴스) 형민우.장덕종 기자 = 87년 6월 항쟁의 도화선이 됐던 故 이한열 열사의 20주기 추모식 및 흉상제막식이 5일 오전 고인의 모교인 광주 광산구 신창동 진흥고등학교에서 열렸다.
이날 추모식에는 이한열 열사의 부모인 이병섭,배은심씨와 87년 당시 연세대 총학생회장을 지냈던 우상호 의원를 비롯, 김홍태 의원, 안순일 광주시교육감, 전갑길 광산구청장 등 300여명이 참석해 고인의 뜻을 기렸다.
추모식은 흉상제작 경과보고와 추모사, 유족 대표의 인사말에 이어 제1회 이한열 열사 장학금 수여, 흉상 제막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제막된 이한열 열사의 흉상은 높이 80cm 크기에 구리 재질로 이 지역 조각가 정해만씨가 제작했다.
진흥고 총동창회는 흉상 제작을 위해 흉상 건립 한마당 큰 잔치를 여는 등 모금운동을 벌였다.
우상호 의원은 추모사에서 "(한열이는) 시대를 고뇌했던 순수한 젊은이였다"며 " 이렇게 착하고 순수한 사람이 죽어가는 것으로 보며 국민들은 현실에 분노했다"며 당시를 회고했다.
김태홍 의원도 추모사에서 "이한열은 광주의 아들이고, 6월항쟁은 광주항쟁의 승리였다"며 "이한열 열사의 어머니는 마리아처럼 열사를 잉태해 나라에 바쳤다"고 말했다.
어머니 배은심 여사는 "이 학교를 떠난지 22년이 지난 오늘 어머니로서 볼수 없는 흉상으로 흔적을 남길 수 있도록 도와준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전남 화순 출신인 이 열사는 연세대 경영학과에 재학 중이던 1987년 6월9일 `6.10 대회 참여를 위한 연세인 총결의대회에 참가, 독재타도와 호헌철폐를 외치다 경찰이 쏜 최루탄에 맞아 쓰러진 뒤 다음 달 5일 숨졌다.
그의 죽음은 6.10 민주항쟁의 기폭제가 됐으며 고인의 유해는 광주 망월동 5.18 구묘역에 안장됐다.
minu21@yna.co.kr
cbebop@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광주서,이한열,열사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창원동읍김옥련ㅂ
2007.11.12 04:54共感(0)  |  お届け
남자38880삭제
이 명 박
2007.11.12 05:06共感(0)  |  お届け
남자 390389삭제
개그맨 정종철
2007.11.12 05:00共感(0)  |  お届け
남자38099삭제
차재필
2007.11.12 05:00共感(0)  |  お届け
판ㄹ연ㅇ래삭제
탤 김미숙
2007.11.12 05:01共感(0)  |  お届け
여자388909명삭제
차재필
2007.11.12 04:58共感(0)  |  お届け
하녕생저어삭제
박상철
2007.11.12 05:01共感(0)  |  お届け
남자38089삭제
웅진코웨이손상식
2007.11.12 04:53共感(0)  |  お届け
한평생정수기만삭제
imbc방송국
2007.11.12 05:00共感(0)  |  お届け
남자399삭제
창원동읍김옥련
2007.11.12 04:54共感(0)  |  お届け
남자38089삭제
今日のアクセス
645
全体アクセス
15,957,398
チャンネル会員数
1,772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26:29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73 視聴

01:30

공유하기
[주요 헤드라인뉴스]
9年前 · 59 視聴

04:43

공유하기
[놀라운 와플의 변신]
9年前 · 198,24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