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물교회 피랍자 가족 즉각 철군요구]

2007-07-21 アップロード · 1,511 視聴

[ (성남=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아프가니스탄에서 피랍된 분당 샘물교회 봉사단원들의 가족들은 21일 오후 아프간 무장세력의 통첩시한(오후 4시30분)이 임박해오자 긴급 성명을 통해 "즉각 철군"을 촉구했다.

피랍자 가족 대표 차성민(30. 차혜진씨 동생)씨는 이날 오후 4시20분께 샘물교회에서 긴급 성명을 발표, "정부는 아프간에 주둔한 우리 군(軍)을 즉각 철수시키라"고 요구했다.

차씨는 성명에서 "정부를 믿고 기다렸는 데 상황은 급박하게 변해 조금전 AP통신이 탈레반측이 한국인 인질을 살해하겠다는 2차 통첩을 냈다고 보도했다"며 "이같은 상황은 정부의 안일한 대응 때문"이라고 비난했다.

성명은 이어 "외교통상부 장관은 가족들에게 사실 규명은 물론 구체적인 대책을 밝힐 것을 요구하며 아울러 한국군의 즉각 철군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피랍자 11명의 가족 18명은 이같은 입장을 전하기 위해 외교통상부로 향했다.

피랍자 가족들은 외교통상부측과 계속 연락을 취해왔으나 오후 3시30분께부터 연락이 끊긴 뒤 탈레반측의 2차 통첩 보도가 나오자 긴급 성명을 발표하기로 결정했다.
cha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샘물교회,피랍자,가족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ㅈ.ㅇ.ㅈ
2007.08.14 11:39共感(0)  |  お届け
rkwurkqslek,rkatk삭제
ㅈ.ㅇ.ㅈ
2007.07.27 01:26共感(0)  |  お届け
힘있고 빽있는 이들보다 소말리아납치선원들좀 신경쓰십시다.예수보러가라고 했다고 잘렸다.**이번사태 끝나고 샘물은 국민이 납득할수 있는 법적인 책임을 져야 한다.**삭제
sm147200
2007.07.24 09:42共感(0)  |  お届け
분당살지만 .. 진짜 성경을 좋아하지만 ...
그들이 말하는 권능안에 이루어 지지 않는 일도 있다는 사실을 새삼 깨달았을까요?삭제
sm147200
2007.07.24 09:41共感(0)  |  お届け
가족들이 무슨죄가 있습니까? 가족들은 말그대로 종교전쟁에 아무 이유없이 믿는다는 이유로 끌려가는 병졸이라 봅니다. 문제는 샘물교회의 잘못된 생각.. 이사회의 지도자층에 분명 종교인이 속해 있는데 그저 자신들의 생각안에서 머물러 있는 멍청한 작자가 만들어낸 비극이지요삭제
gracesr
2007.07.23 01:34共感(0)  |  お届け
무사히 돌아오길 기도할께요,,
여러분들의 어려운 시간을 함께 나눌 자신이 없는 부족한 믿음이 부끄럽습니다,삭제
marin960
2007.07.23 01:41共感(0)  |  お届け
왜 나라의 경고는 무시하는걸까????무사히 돌아오길 바라지만~~~ 왜 나라의 경고는 무시하고 하느님은 믿으면서... 왜 인제는 하느님이 아니라 나라를 믿는지는 잘모르겠군요....삭제
무사귀환
2007.07.22 05:36共感(0)  |  お届け
일단 돌아오셔요. 인명은 소중한 것이니까. 당신들이 꼭 살아서 무사히 돌아왔으면 좋겠습니다. 그러나, 당신들의 철없는 행동으로 발생한 협상비용도 돌아오셔서 함께 배상하세요. 적어도 일정부분은 그렇게 해야합니다. 그게 님들을 걱정해준 국민에 대한 도리죠.삭제
ahfokjao
2007.07.22 03:41共感(0)  |  お届け
우리 할머니 샘물교회 다니세요.
안그래도 우리할머니께서 걱정많이 하시는데';삭제
hoonzzang
2007.07.22 01:50共感(0)  |  お届け
그 가족이 한 말입니다.
이상민(30. 이주연씨 오빠)씨 : 인터넷을 통해 처음 봤을 땐 한국인이라고 해서 그런가보다 했다. 나중에 동생이 포함됐다는 것을 알고 숨이 멎는 것 같았다??????? 이기적이고 무개념 아닌가요?? - - 그런가보다??? 물론 저뿐 아니라 국민들 모두 그들이 무사하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직접 관련되었을때만 놀라는 가족의 당연한 반응?들과, 국민들의 현 정부정책에 반감만 갖고 결과만 떠넘기는 정치의식이 씁쓸하기만 합니다. 그러고도 사랑을 말하고 모든 것은 노대통령 책임이라지요... * *삭제
시로사
2007.07.22 12:32共感(0)  |  お届け
이번일만이 아니라도 해외에서 외교통상부 측의 안일한 대응에 의해 얼마나 많은 국민이 피해를 입고 다치고 있는지 당신은 아십니까? 훈짱님 직접 관련된 가족이 아니시면서 너무 함부로 말씀하시지 않으셨음 좋겠네요. 가족으로써 당연한 행동입니다.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159
全体アクセス
15,940,357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13

공유하기
[오늘의뉴스(오후)]
9年前 · 31 視聴

00:57

공유하기
["오징어 많이 드세요"]
9年前 · 234 視聴

02:03

공유하기
[뮤지컬 메노포즈]
9年前 · 39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