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노총, 비정규직 대량해고 이랜드 규탄]

2007-07-27 アップロード · 93 視聴

[
(서울=연합뉴스) 배삼진 기자 = 민주노총은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홈에버 월드컵점 앞에서 조합원 1천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비정규노동자 대량해고 이랜드ㆍ뉴코아 규탄 총력결의대회를 열었다.

이석행 민노총 위원장은 대회사에서 "이랜드.뉴코아 비정규직 문제에 있어 민노총은 제3자가 아니라 주체"라며 "이랜드 비정규직 노동자가 있는 곳에 민주노총이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송단 이랜드 일반노조 여성국장은 "일하고 싶다는 요구가 불법이 될 수 있는지 몰랐다"며 "우리들의 2세를 위해서 비정규직 문제 해결를 위해 끝까지 투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인권단체 대표들은 홈에버 월드컵점 매장앞에서 이랜드 가처분 결정 규탄 기자회견을 갖았다.

집회도중 매장앞을 지키고 있던 매장주들은 집회 참가자들에게 "장사를 방해하지 말라"며 충돌을 빚기도 했다.

한편 홈에버상암점 매장주들은 이날 안전요원들을 동원해 시민들을 검문후 출입시켜 반발을 샀다.
(영상취재.편집=배삼진 기자)
baesj@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민노총,비정규직,대량해고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90
全体アクセス
15,949,871
チャンネル会員数
1,68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