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심성민씨 빈소 설치]

2007-08-01 アップロード · 226 視聴

[
(성남=연합뉴스) 심언철 기자 = 아프간 무장단체에 의해 살해된 故 심성민씨의 빈소가 1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서울대병원에 차려졌다.

빈소는 이날 오후 3시 30분께 병원 장례식장 312호실에 마련됐으며 성민씨의 아버지 심진표(62.경남도의원)씨와 동생 효민(25)씨 등 유가족 10여명, 샘물교회 장례지원팀 10여명이 빈소를 지켰다.

심씨는 큰 아들의 죽음이 여전히 믿기지 않는 듯 영정 사진 앞에서 한참을 말을 잇지 못하고 손수건으로 눈물만 닦았다.

그는 성민씨의 영정을 어루만지며 "성민아...부디 좋은 곳으로 가서..."라며 더 이상 말을 잇지 못했다.

동생 효민씨, 이모부 유환천(57)씨 등도 영정 앞에 침통한 모습으로 고개를 숙였다.

심씨는 "아들의 조의금은 받지 않으려 했지만 일부 위로금이 들어오면 성민이가 평소 도왔던 어려운 사람들에게 성금 형식으로 기탁하겠다"고 밝혔다.

심성민씨의 시신은 2일 오후 4시 45분께 인천공항에 도착해 분당서울대병원으로 옮겨질 예정이며 영결식은 4일 오전 11시께 치러진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심성민씨,빈소,설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967
全体アクセス
15,941,883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35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9年前 · 20 視聴

01:51

공유하기
[주요 헤드라인뉴스]
9年前 · 350 視聴

21:3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3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