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달 “한, 시민사회에 대한 망발 거둬야”]

2007-08-02 アップロード · 49 視聴

[
(서울=연합뉴스) 김해연 기자 = 열린우리당 장영달 원내대표가 “하지만 시민사회세력을 지칭해 ‘떡고물’이니 ‘앵벌이’ 등의 망발을 일삼는 것은 절대 용납 못한다”고 경고했다.

장 원내대표는 2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단회의에서 “한나라당과 일부언론의 민주개혁평화세력에 대한 태생적 반감 표시에 유감스럽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한나라당과 보수 언론의 망발은 대통합신당 출범에 그만큼 두려움을 갖고 있다는 증거”라며 “시민사회의 역할과 성장에 신뢰를 가지고 있는 한 사람의 정치인으로서 이런 광기 어린 언어폭력은 거둬야 한다”고 촉구했다.

장 원내대표는 그러나 “한나라당이 민주개혁세력의 대통합 추진에 있어서 국민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다고 애정 어린 비판을 하는 것은 겸허히 받아들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haeyounk@yna.co.kr

촬영: 임선택 VJ, 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장영달,“한,시민사회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838
全体アクセス
15,959,188
チャンネル会員数
1,789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