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국현 "지금은 독자적으로 갈 때"]

2007-08-16 アップロード · 138 視聴

[
(제주=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범여권 대선 예비주자로 거론되고 있는 문국현(文國現) 유한킴벌리 사장은 16일 "기존 정당에 가입할 계획은 없으며 지금은 독자적으로 가야할 때"라고 밝혔다.

문 사장은 이날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23일 대국민 희망제안은 범여권과 관련없는 경제인들이 국민들에게 한번도 이용해 보지 않은 국내외적인 많은 기회를 제시하는 것인데 내가 범여권으로 불리는 이유를 모르겠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기존 정치는 국민들에게 너무나 많은 불안감과 실망감, 허탈감을 안겨 줬다"며 "거기에 합류할 이유는 전혀 없다"고 재차 강조했다.

문 사장은 그러나 "기성 정치인들 중에는 좋은 분들도 많이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그런 분들 중 같은 가치관을 가지고 계신 분들은 함께 갈 수도 있다"고 말해 기성 정치인들을 포용한 새로운 정당을 창당할 가능성을 내비쳤다.

기자간담회에 문 사장과 함께 참석한 창조한국 전재경 조직위원장은 "아직 정당인이 아닌 사장님께서 대선출마 선언을 한다는 것은 무소속 출마를 한다는 것"이라며 "그렇게 되면 정당에 대한 여러 혜택을 받지 못해 우리 캠프에서도 적극 만류하고 있다"고 말해 이를 뒷받침했다.

문 사장은 제주도 현안 중 하나인 해군기지 문제와 관련해 "동북아가 평화공존으로 나아가는 시기에 제주에 군사기지가 있다면 득보다 실이 더 크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많이 한다"며 "평화의 섬 제주는 장기적으로 생태문화의 중심이 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밝혔다.
hyunmin623@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문국현,quot지금은,독자적으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하나만
2007.09.02 09:34共感(0)  |  お届け
대한민국대표 조건만남 사이트
조건만남 1번지
전국 50만 회원 24시간 대기중
http://KoreaSogeting.com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779
全体アクセス
15,954,484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41

공유하기
[주요 헤드라인 뉴스]
9年前 · 6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