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릭뉴스 윤종신 사과]

2007-08-20 アップロード · 179 視聴

[

(서울=연합뉴스) 가수 겸 DJ인 윤종신 씨가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여성을 비하하는 발언을 해 물의를 빚고 있습니다.

윤종신 씨는 지난 18일 mbc 라디오 2시의 데이트, 윤종신입니다에서 게스트로 나온 정지찬 씨와 함께 ‘이대로 묻힐 수 없다’라는 코너를 진행하는 도중 ‘여자는 회와 같다’, ‘신선해야 한다.’, ‘남자들은 신선한 여자를 찾는다.’ 등 여성을 비하하는 듯한 발언을 거침없이 쏟아냈습니다.

2시의 데이트 게시판에는 심야프로그램도 아니고 남녀노소가 청취하는 낮 시간대 공중파 방송에서 이런 발언을 하다니 불쾌하다는 항의성 글이 줄을 이었습니다.

청취자와 네티즌들의 반발이 거세자 윤종신 씨는 어제 방송을 통해 방송을 오래 했으면서도 서툴게 방송을 했다’며 공식적인 사과의 뜻을 표했습니다.

하지만 팬들의 분노는 좀처럼 사그라지지 않는 모습입니다.

앵커=송지영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클릭뉴스,윤종신,사과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엔조이
2007.08.23 08:57共感(0)  |  お届け
검색만 하다가 지치는 채팅, 미~팅사이트 때려잡기!
절대로 만날수 없는 화~상채팅 사이트 때려잡기!

이제 파트너전문 검색엔진 엔~조이파트너에서
원하는 조건으로 바로 바로 만나보십시요!

http://KoreaSwapping.com ☜ 미~팅사이트가 아닙니다.
http://KoreaSwapping.com ☜ 채팅사이트가 아닙니다.
http://KoreaSwapping.com ☜ 화~상채팅사이트가 아닙니다.

솔직히 남자들 그거 하는게 목적 아닌가요?
더이상 말이 필요없이 만나서 바로바로... 즐거운시간보내세요~~ ㅋㅋ
(조껀하려는 여성분들도 강추!)삭제
今日のアクセス
3,685
全体アクセス
15,971,079
チャンネル会員数
1,786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9

공유하기
[클릭뉴스 김인권 딸]
9年前 · 24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