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종시대 중건 광화문 위치 확인]

2007-09-07 アップロード · 310 視聴

[
(서울=연합뉴스) 김태식 김승욱 기자 = 고종 2년(1865년)에 경복궁을 재건하면서 함께 중건된 궁 정문이자 남문인 광화문(光化門)의 원래 위치가 드러났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6일 경복궁 내 국립고궁박물관과 발굴현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원래 자리에 복원하기 위해 해체된 광화문에서 남쪽으로 11.2m, 서쪽으로 13.5m 떨어진 지점이 광화문의 위치였던 것으로 확인됐다고 6일 밝혔다.

유홍준 문화재청장은 "예상했던 것처럼 광화문의 기초들이 하나도 바뀌지 않고 지표 70㎝아래에 그대로 남아있었다"며 "이번 발굴조사 결과는 경복궁의 제 모습을 찾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단석 기준으로 현재까지 드러난 광화문 터는 동서 34.8m, 남북 10.2m(총14.7m)이며 이는 원래 광화문 규모의 3분의 2에 해당한다.

또 기존에 알려진 것과는 달리 1968년에 복원된 광화문은 경복궁 중심축을 기준으로 3.75°틀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그동안에는 경복궁 중심축에서 5.6°틀어져 있다는 것이 학계의 정설이었다. 원 광화문은 경복궁 축과 정확히 일치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연구소측은 밝혔다.

원 광화문은 장방형 돌을 쌓아 만든 육축(陸築) 위에 정면 3칸, 측면 2칸의 우진각 지붕으로 문루(門樓)를 세웠다. 육축에는 3개 무지개문을 마련했다. 이 같은 3홍예문(三虹霓門)은 조선시대 궁궐건축에서는 광화문이 유일하다.

3개 문 중에서 오직 왕만이 출입하는 중앙문은 남쪽 기준 너비 500cm로 가장 넓고, 문관과 무관이 각각 출입하던 동문과 서문은 너비가 같은 350cm였다.

월대는 이 광화문 터 남편에 연결되어 동서 29.7m, 남북 8.3m가 현재까지 드러났다. 월대 원래 크기는 남북길이 52m인 점을 감안할 때 세종로 지하에 43.7m가 더 묻혀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연구소는 말했다.

월대 중앙 부분에서 임금이 다니던 길인 어도(御道. 폭 520㎝)의 흔적이 발견됐으나 좌우에 세운 난간석은 발견되지 않았다.

그러나 연구소는 경복궁 뒤편 녹산(鹿山)에서 난간석을 받치던 동자석 1기를 발견한 바 있다며 이날 함께 공개했다.

연구소가 공개한 동자석에는 …예방하고 이상무 보고하자라는 문구가 페인트로 적혀 있었다. 연구소 관계자는 "청와대를 경비하는 30경비단 소속 병사들이 적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경복궁 궁장(담장) 흔적은 원 광화문을 중심으로 그 동서로 연결됐다. 현재 확인된 너비는 330-410cm. 궁장 남쪽에는 처마에서 떨어지는 빗물을 받는 박석(50 × 70 × 20cm)이 확인됐다.

이밖에도 식민지시대에 만든 전차 선로(침목) 일부와 전신주(목제) 흔적이 드러났으며, 청자 뚜껑과 분청사기, 백자, 청화백자 등의 도자기류와 기와, 전돌(벽돌) 등의 유물이 출토됐다.

유홍준 청장은 "현재 광화문 전면에 설치된 투시형 담은 곧 철거할 예정"이라며 "광화문 발굴조사가 끝난 뒤 월대 및 경복궁 전면 궁장의 복원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http://blog.yonhapnews.co.kr/ts1406
taeshik@yna.co.kr
kind3@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고종시대,중건,광화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하나만
2007.09.20 04:17共感(0)  |  お届け
만남 친구를 원하십니까???

바로 이곳입니다.

채팅사이트 아닙니다.
미팅사이트도 아닙니다.
화상채팅 사이트 절대로 아닙니다.

지금 바로 만날 파트너만을 구하는곳~!

http://KoreaSogeting.com
http://KoreaSogeting.com
http://KoreaSogeting.com

엔조이파트너에서 원하는 조건과 스타일의 이상형을 만나보십시요.
(조껀하려는 여성분들도 강추!)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324
全体アクセス
15,962,162
チャンネル会員数
1,79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5:19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15 視聴

00:38

공유하기
[클릭뉴스 칙술룹 분화구]
9年前 · 1,184 視聴

01:47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9年前 · 13 視聴

03:57

공유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9年前 · 72 視聴

03:57

공유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9年前 · 10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