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협, 靑에 취재선진화방안 백지화 요구]

2007-09-11 アップロード · 19 視聴

[

(서울=연합뉴스) 국기헌 기자 = 한국기자협회 운영진이 11일 청와대를 방문, 취재선진화 방안의 백지화와 함께 최근 노무현 대통령의 기자 비하 발언에 대한 공개 사과를 요구했다.
정일용 회장을 비롯한 기협 회장단과 서울 회원사 지회장, 취재환경개선 투쟁특별위원회 위원장 등 7명은 이날 오후 청와대를 방문, A4용지 3장 분량의 대통령께 드리는 글을 낭독한 뒤 민원실에 전달했다.
대통령께 드리는 글은 정부가 현재 추진 중인 취재선진화 방안을 전면 백지화할 것과 최근 노 대통령이 PD연합회 20주년 기념식에서 한 기자 비하 발언에 대해 공개 사과할 것을 요구하는 내용이 골자다.
앞서 노 대통령은 8월31일 PD연합회 20주년 기념식 축사에서 "복잡한 인과관계라든지 이런 것들을 기자들은 쓸 수가 없다. 기자들이 오라면 안 가지만 PD들이 오라면 간다"고 말한 바 있다.
penpia21@yna.co.kr

촬영: 이정진 VJ, 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기협,靑에,취재선진화방안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454
全体アクセス
15,953,118
チャンネル会員数
1,74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0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오전)]
9年前 · 17 視聴

01:26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9年前 · 54 視聴

03:57

공유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9年前 · 171 視聴

03:57

공유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9年前 · 216 視聴

03:57

공유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9年前 · 13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