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하 "접대부 고용주로 비쳐 죽고 싶었다"]

2007-09-14 アップロード · 2,216 視聴

[술집 불법 운영 의혹에 관한 심경 토로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개그맨 정준하가 자신이 운영에 참여한 술집에 여성 접대부가 고용됐다는 논란과 관련, "내가 가게의 업주로 직접 접대부를 고용한 것처럼 비친 현실이 답답하다. 그런 이미지 때문에 정말 죽고 싶었다"고 털어놓았다.
정준하는 13일 밤 10시10분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음식점에서 긴급 기자간담회를 열고 "사실 나는 그 술집의 지분도 없는 얼굴 마담 격이라 가게의 경영방침 등 돌아가는 상황에 대해서는 전혀 몰랐다"면서 "앞으로 관련 의혹이 어떻게 밝혀질지 모르지만 도적적으로 책임질 부분이 있으면 책임 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나도 방송에서 그 가게의 업주라고 했고 연예인에게도 내가 사장이라고 말했기 때문에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행동을 한 것은 사실"이라면서 "하지만 접대부를 고용한 후 잘해주겠다며 사람들을 데려갔다면 내가 이 자리에 서지도 않았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정준하는 최근 자신이 운영하는 술집과 관련한 루머를 인터넷에 퍼뜨린 한 네티즌을 상대로 법적 대응을 하려다가 당사자를 만나 용서한 바 있다. 그러면서 "공인인 신분으로 어떻게 여성 접대부를 고용하겠는가. 해당 네티즌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13일 한 인터넷 매체는 정준하의 술집이 여성 접대부를 고용했고, 탈세혐의까지 있다며 정준하의 주장을 정면으로 반박하는 보도를 했다.
이하 일문일답.
--업주와는 어떤 관계인가
▲사회생활을 하며 사귄 친한 동생들이다.
--해당 업소에 여성 접대부는 있었나.
▲그런 곳에서 접대부를 부를 수 있다는 것은 알고 있었다. 하지만 나는 관여하지 않았다. 또 동업하던 친구들이 직접 아가씨를 불러서 장사한다는 이야기도 못 들어봤다. 가게에 영업하는 친구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그 사람들이 손님의 요구에 의해 했을 수도 있다. 하지만 그 가게에서 그런 일이 있었다는 부분에 대해서는 믿을 수 없다.
--업주가 어떻게 업소를 운영했는지 알고 있나.
▲전혀 모른다. 지분 참여는 하지 않았지만 어쨌든 나도 내 이름을 걸고 장사한 입장이었다. 앞으로 어떻게 밝혀질지 모르지만 도의적 책임은 내가 질 것이다. 나도 방관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1년 넘게 운영에 참여했는데 관련 사실을 모를 수가 있나.
▲바쁜 관계로 한 달에 한두 번밖에 들르지 못했다. 정말 가게 돌아가는 상황을 알 수 없었다. 모든 것을 모른다고 발뺌하는 것은 아니다. 다만 우리 가게에서는 그런 일을 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사실 나는 내 요식업을 준비하고 있었기 때문에 술집 등은 정리하려고 했다.
--노래방 등 기계 설치에 대해서는 알고 있었나.
▲노래방 기계에 대해 아무 문제가 없는 것으로 알았다. 구청에 확인한 후 노래방 기계가 설치되면 안된다는 것을 알았다. 그 부분은 어찌됐건 피해갈 수는 없다. 알 수도 있었던 것 아니냐고 물어도 할 말이 없다.
--업소로부터 어떤 수익을 얻었나.
▲손님으로 동료를 예약하게 하면 그것에 대해 몇 퍼센트씩 내가 가져갔다.
--연예인으로서 이미지 관리를 할 시점에 대해서는 고민하지 않았나.
▲술장사가 왜 나쁘냐며 떳떳했는데 장가도 가야 하고 하니 술장사를 그만 할 생각이 들기도 했다. 왜 그런 생각을 심각하게 하지 않았을까 지금 후회도 한다. 내가 손님들을 소개해주고 받은 돈은 영수증 처리도 안 됐기 때문에 불법임을 인정한다. 책임질 부분은 지겠다. 하지만 여성 접대부를 고용했다는 이미지 때문에 정말 죽고 싶었다. 처음으로 그런 생각까지 했다.
--무한도전 등 방송 출연 여부는 어떻게 되나.
▲출연 문제는 내 의지대로 되는 것이 아니다. 제작진의 뜻에 따를 것이다. 사건을 크게 만든 빌미를 제공했고 무한도전을 사랑하는 팬에게 상처를 줬다.
--법적 대응은 어떻게 할 것인가.
▲소속사와 의논해 봐야 한다. 나도 손해 본 것이 많다. 무턱대고 내가 저지른 일인 것처럼 인터넷에 (기사가) 올라왔다. 여성 접대부 부분은 강경대응을 할 것이다.
cool@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정준하,quot접대부,고용주로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상준이짱
2007.10.14 10:43共感(0)  |  お届け
준하형님힘내세여형님없으면주간시트콤하와수어떻게해요명수형님도쓸쓸해하실것같구요무한도전앞으로열심히활동해주세요주나형님화이링~삭제
정준하안주나늘정주는정준하
2007.10.08 05:04共感(0)  |  お届け
이건아닌데;.. 정준하씨 믿습니다!!
그리고 무한도전 그만두지마세요!! 힘내세요!!
정준하없으면 무한도전 한쪽이 빠진느낌!!
정준하 화이팅 !!삭제
이런
2007.09.20 01:04共感(0)  |  お届け
무한도전 진짜 좋아하는데/
저는 정준하 형을 믿어요!1삭제
태호PD
2007.09.18 07:29共感(0)  |  お届け
이건 너무 한거 아닌가?
왜자꾸 무한도전 죽이려고 이딴 기사를 내?
지금 시청자들 잘보고 있는거 안보여!!!
인기 없을떄는 아무도 관심안가져 주고
시청률 4퍼 나와서 욕도 먹고
이제야 인기 끌고 가려는데
왜케 못잡아먹어서 안달인지 진짜 모르겠네
아무리 기자들이 떠들어대도
정준하! 그는 절대 그런사람아닙니다.삭제
alfk0826
2007.09.17 11:53共感(0)  |  お届け
연애인은 사람도 아닙니까 이런걸로 얼론에서 떠들어 댄다면 연애인은 먹고 살지 말라는겁니까
준하형 힘네시고 무한도전 꼭 출연하셔야 합니다~~~ 정말 정말 힘네세여삭제
lyd1547
2007.09.17 09:29共感(0)  |  お届け
준하형님 힘내시고 ~ 무한도전에 계속나와 주세요 ~~ 준화형님 화이팅삭제
이재환
2007.09.16 05:01共感(0)  |  お届け
정준하씨 힘내세요!!삭제
정주나
2007.09.16 07:03共感(0)  |  お届け
무한도전 나가면 지구종말임삭제
今日のアクセス
719
全体アクセス
15,957,846
チャンネル会員数
1,773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2

공유하기
[클릭뉴스 곽현화]
9年前 · 13,251 視聴

00:43

공유하기
[클릭뉴스 태왕사신기 1회]
9年前 · 7,34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