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문 연 신정아 마지막 공식 인터뷰 공개]

2007-09-17 アップロード · 15,109 視聴

[
인터뷰 전문
시사IN) 오늘은 9월 2일 11시고요. 신정아씨가 머물고 있는 뉴욕의 어느 장소에서 인터뷰를 시작하고 있습니다.

신정아 전 동국대 교수) 서울대에 다닌 적이 없고요. 서울대학교 시험을 본 적도 없다. 서울대학 동양학과를 가려고 했는데 아버지가 법조인을 만들거나 CNN앵커 만들려고 했다. (그림은) 취미지 본업은 아니다. 절대 안된다고 해서 미대를 못갔다. 그래서 유학을 갔다.

서울대 동양화 준비를 해서 렛슨도 그런 쪽으로 관계들분들한테... 그리고, 제가 학교 다닐때 공부를 잘했기 때문에 서울대학교 간다는 생각은 늘하고..

캔자스 주립대학 동문회에서도 이메일도 오고 동문회도 몇 번 나간 적이 있었지만요. 인터뷰한 사람이 조OO이던데 저는 한 번도 본 적이 없었요.

대부분 서울에서 유학을 오면 레벌 3.4에 들어가는데 레벨 1에서 뭐했냐면 ABC. 디스이즈 정아. 기본적인 것 하는데거든요. 그래서 영어를 빨리 배웠어요. 아예 바닥에서 배?어요.

큰오빠도 경영학을 했고, 작은 오빠도 경영학을 했거든요. 우리집은 장사하면서 살았던 집이니까 장사의 기본은 배워놓는 것이 좋다.

아침에 학교가기 전에 7시쯤 일어나서 골프장에 가서 9홀 돌고 돌아오는 길에 남은 9홀 돌고 마즈다 RX7 스포츠카 타고 얼마나 룰랄라. 한 6~7만불하는 거예요. 이것뿐만 아니라 차도 한 네다섯번 바꿨어요. 집도 로렌스에서 제일 좋은 아파트에서...

사실 서울에서 제가 한 마디만 하면 다 거짓말이라고 그러니까 이부분은 다시 신청하는데 있어서도 로펌에서 신청하고 확인 작업을 하고 있으니까 변호사를 통해서 나중에 밝히겠다.
hankyunghu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말문,신정아,마지막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불여시윰쓰
2007.09.20 05:30共感(0)  |  お届け
옆에 대답하는사람 대답안하면안대나?? 목소리가.. 난;; 먼 소린가하고 자꾸 뒤돌아봤쨚아..ㅡㅡ삭제
미인날개
2007.09.19 04:26共感(0)  |  お届け
스크랩 해 갑니다.삭제
신정아씨께
2007.09.19 09:42共感(0)  |  お届け
35이면 그리 많은 아니 아니니까 죄값치루고
공부 다시해서 반성하는 모습보이면 우리나라사람이 인정은 많으니까 용서해주고 교수다시 되실구 있을지도..삭제
신정아진실
2007.09.19 07:52共感(0)  |  お届け
고등학교 졸업 끝. community 칼리지 학생하다가 한국 귀국 후, 이래저래 뺑뺑이 치다가 잡힌거. 그리고 뭔 차를 6~7만달러짜리를 맨날바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삭제
3624
2007.09.19 05:27共感(0)  |  お届け
머리가 닭아닌가싶다삭제
3624
2007.09.19 05:27共感(0)  |  お届け
머리가 닭아닌가싶다삭제
3624
2007.09.19 05:24共感(0)  |  お届け
정신차릴려면 빵에서 십년은썩어야할듯삭제
3624
2007.09.19 05:26共感(0)  |  お届け
진짜 불쌍해여삭제
뭐냐..
2007.09.19 12:30共感(0)  |  お届け
뭐가 진실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그 전에 기자 완젼 짜증나네요 -_-
말 하는데 중간에 계속 잡소리 내는거,
인터뷰 하는 사람 입장에서 정말 짜증나는거임..
저런 사람이 기자로서 활동을 한다는 것 자체가
완전 뷁이네요 -_-
의도적으로 하는 건지는 모르겠지만,
대체 저런 기자를 왜 쓰는거죠? 정말 궁금하네..삭제
짜증
2007.09.18 06:32共感(0)  |  お届け
남자 목소리 짜증..-.-;삭제
今日のアクセス
697
全体アクセス
15,973,760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3:57

공유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9年前 · 231 視聴

01:55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9年前 · 42 視聴

03:57

공유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9年前 · 18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