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마크 여왕 울산 현대重 방문]

2007-10-10 アップロード · 118 視聴

[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노무현 대통령 초청으로 한국을 찾은 마르그레테(Margrethe) 2세 덴마크 여왕이 10일 현대중공업을 방문했다.
덴마크 여왕은 이날 오후 2시 벤트 벤츤(Bendt Bendtsen) 덴마크 부총리, 경제사절단 30여명과 함께 현대중공업을 방문해 최길선 사장을 비롯한 각 사업본부장과 오찬을 같이하며 양국 기업간의 협조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여왕은 또 오찬 후 현대중공업의 최첨단 연구시설인 선박해양연구소의 모형선 시험 장면, 엔진제작공장, 6척의 선박을 동시에 건조 중인 100만t급 3도크 등을 둘러봤다.
여왕은 3도크 게이트(水門)에서 기념촬영을 갖고 "현대중공업이 세계 최대의 선박 건조회사인 것은 알고 있었지만 이토록 규모가 크고 웅장할 줄은 미처 몰랐다"며 "특히 활기 넘치는 근로자들의 모습이 인상 깊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대중공업이 창사 이래 지금까지 전 세계 50여개국으로부터 수주한 총 1천561척의 선박 가운데 무려 73척을 덴마크로부터 수주하는 등 덴마크는 현대중의 메이저 고객이기도 하다.
덴마크는 선박 뿐 아니라 선박용 대형엔진, 해양 시추선(Jack Up Rig), 산업용 로봇, 건설장비 등 전 부문에서도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기록한 매출액은 60억 달러가 넘는다.
현대중공업은 "이번 마르그레테 2세 여왕 방문을 계기로 덴마크 선주사들과의 신뢰가 더욱 두터워져 앞으로 수주물량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마르그레테 2세 여왕은 현대중공업에서 2시간 정도 머물며 생산현장 곳곳을 둘러본 뒤 오후 4시 넘어 서울로 떠났다.
지난 8일 2박3일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한 마르그레테 2세 여왕은 1959년 양국의 국교 수교 이후 최초로 한국을 방문한 국가 원수이며 누구에게나 스스럼없이 대하는 활달한 성격으로 역대 덴마크 왕 가운데 국민으로부터 가장 사랑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북 유럽에 위치한 인구 530여만명의 덴마크는 조선, 에너지, 디자인, 산업기계, 제약, IT 등의 분야에서 세계 최고수준의 경쟁력과 글로벌 1위 기업들을 보유하고 있는 경제 강국이다.
young@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덴마크,여왕,울산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524
全体アクセス
15,952,394
チャンネル会員数
1,74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5:55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33 視聴

01:43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9年前 · 3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