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대 북녘그림전 개막]

2007-10-12 アップロード · 106 視聴

[
(김해=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 김해 인제대가 최근 열린 남북정상회담을 기념하고 통일을 염원하기 위한 북녘그림전을 개막했다.
새로운 시선, 북녘그림전이라는 주제로 11일부터 오는 19일까지 백인제기념도서관 내 김학수기념박물관에서 계속되는 이 전시회는 50여년간 분단된 상황에서 서로의 이념과 체제상의 차이를 이해하고 극복하기 위해서는 마음의 통일이 앞서야 한다는 차원에서 마련됐다고 인제대는 밝혔다.
백낙환 인제학원 이사장과 이경호 인제대 총장 등 학교 관계자와 학생,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전시회에는 백인제기념도서관 박재섭 관장이 지난 6월 직접 북한에 들어가 구입한 뒤 통일부의 승인을 얻어 국내로 반입한 100여점중 60여점이 전시돼 있다.
특히 북한 4대 조선화가로 불리는 정창모, 김상직, 선우영, 김기만 등을 비롯해 북한을 대표하는 화가 40여명의 작품이 걸린 이번 전시회에는 백두산과 금강산, 묘향산 등 북한의 아름다운 절경과 화조도, 호랑이, 물고기 등 살아있는 자연을 화폭에 옮긴 서정적 그림들이 돋보인다.
인제대는 북녘그림전과 함께 하나를 위한 어우러짐이라는 주제로 경남 통일농업협력회 전강석 회장이 평양 장교리 협동농장과 함께 한 3년이라는 제목의 통일 강연을 하고 북한에 대한 다양한 시각을 담은 다큐멘터리와 재외조선인 및 탈북자 문제를 다룬 영화 상영 등 다양한 북한 문화행사를 마련한다.
인제대 관계자는 "평소 보기 힘든 북한 작가들의 그림이 대거 전시되는 이번 행사에 학생 뿐만아니라 지역 주민들도 많이 관람할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bong@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인제대,북녘그림전,개막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199
全体アクセス
15,950,530
チャンネル会員数
1,680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