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세번째 대본 받고 펑펑 울면서 출연 ‘O.K”]

2007-10-24 アップロード · 339 視聴

[
영화 ‘스카우트’ 주연배우 인터뷰

(서울=연합뉴스) 영화배우 임창정은 요즘 바쁘다. 한국 영화가 위기를 맞고 있다는 데 영화계 안팎에서 동의하고 있는 시점이지만 그는 올 한 해에만 주연 작품 네 편을 내놓았거나 내놓을 예정이다.

영화 스카우트(김현석 감독, 두루미필름 제작)의 제작보고회가 23일 서울 소격동 아트선재센터에서 김현석 감독과 배우 임창정, 엄지원, 박철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 영화는 80년대 광주 민주화운동을 배경으로 국보급인 고등학교 3학년 투수 선동열을 스카우트하기 위해 목숨을 건 스카우터 이호창의 이야기.

임창정은 대학 야구 투수였지만 스타의 꿈과 사랑을 잃어버린 채 스카우터가 된 이호창 역을 맡았고 그의 마음을 사로잡는 첫사랑 연인은 엄지원이 연기했다.

이날 임창정은 이 영화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처음에는 시나리오를 보고 나와 어울리지는 않는 역할이라고 생각해 출연을 거절했는데 두 번, 세 번째 수정된 시나리오 온 것을 보고 너무 슬퍼서 울었다”며 “시나리오를 읽으면서 나도 앞으로 살아갈 역경의 파도는 어떤 것일까를 생각하며 연기에 임했다”고 말했다.

이어 엄지원은 “나또한 처음엔 내가 할 만한 역할이 아니라고 생각해 고사를 몇 번 한 적이 있었다”며 “거절했다가 꿈에 이 영화에 내가 나와서 다시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앞으로 살아갈 역경의 파도를 느꼈다는 임창정은 이 영화에 대해 “앞으로 살아갈 인생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게 된 작품”이라고 말했고 상대배우 엄지원은 “시대적 상황에 대한 이해를 하고 보면 편안하게 볼 수 있는 영화”라고 전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임창정,“세번째,대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42
全体アクセス
15,945,361
チャンネル会員数
1,606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2

공유하기
[클릭뉴스 조영빈 폭행]
9年前 · 589 視聴

00:48

공유하기
[클릭뉴스 김윤아 득남]
9年前 · 207 視聴

00:42

공유하기
[클릭뉴스 이다해 로커]
9年前 · 132 視聴

00:49

공유하기
[클릭뉴스 손태영 결별]
9年前 · 218 視聴

00:49

공유하기
[클릭뉴스 장우혁 입대]
9年前 · 11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