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파도치는 "바다이야기"]

2007-11-06 アップロード · 438 視聴

[
(서울=연합뉴스) 이경태 기자=굳게 닫힌 철문 너머에 수상한 징후가 포착됩니다.

대문 외벽엔 cctv가 설치되어 있고 철문은 외부의 시선을 허락하지 않습니다.

이곳은 이미 사라진 이야기 인줄 알았던 불법 사행성 게임 바다이야기의 불법 영업 현장입니다.

철문을 부수고 들어가니 업장은 고요한 암흑상황, 그러나 전원스위치를 올리자 게임기 수십 대가 동시에 작동됩니다.

피나 만 담배와 마시다만 음료수 병까지, 순식간에 들이닥쳤지만 업주도 손님도 이미 자리엔 없었습니다.

의문의 해답은 건물 곳곳에 설치된 비상 대피로.

담을 넘어 피할 수 있게 계단을 설치해 놓았는가하면 수상한 쪽문을 열어젖히자
외부로 연결되는 비밀통로가 모습을 드러냅니다.

어렵게 찾아낸 열쇠로 기계 내부를 열어봤습니다.

결정적 단서인 현금 다발과 상품권이 쏟아집니다.

결국 단속 수십 분 후 업주는 자진 출두했습니다.

이 업소는 지난 5월부터 지금까지 모두 여섯 차례에 걸쳐 단속된 바 있습니다.

인터뷰 : 송파경찰서 생활질서계장 정병천

경찰은 업주 55살 차모 씨에게 등급미필과 무허가 게임 제공협의로 구속 영장을 청구하고 현장에 있던 현금 501만원과 4200여장의 상품권, 그리고 게임기 55대를 압수했습니다.

게임기 압수는 종전의 pc압수 방식에서 대폭 강화된 경찰의 강경한 단속 의지의 표현입니다.

연합뉴스 이경태입니다.
ktcap@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아직도,파도치는,quot바다이야기quot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77
全体アクセス
15,970,519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6:29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22 視聴

01:53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9年前 · 6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