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자, 스키장으로"..강원 스키시즌 개막]

2007-11-17 アップロード · 1,193 視聴

[
(정선=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겨울 레포츠의 꽃 스키 시즌이 시작됐다.
강원도 정선 하이원스키장과 평창 용평스키장은 17일 국내 스키장 가운데 가장 먼저 문을 열고 스키 시즌이 왔음을 알렸다.
정선 하이원스키장은 이날 총 18개 슬로프 중 아테나2 슬로프를 열고 이 날만을 손꼽아 기다려 온 스키어와 스노보더들을 맞았다.
특히 하이원스키장에는 때마침 시즌 개막을 알리는 눈이 내려 200여 명의 스키어들이 한껏 들뜬 표정으로 설원 활주를 만끽했다.
회사원 장소영(24.여.부산시 남구) 씨는 "이맘 때쯤 스키장이 문을 열 것 같아 스노보드 동호회원과 함께 스키장을 찾았는데, 때맞춰 개장해 기쁨이 두 배가 됐다"며 "특히나 개장 첫날 내린 첫 눈을 맞으며 슬로프를 미끄러져 내려오는 느낌은 이루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환상 그 자체"라고 즐거워했다.
하이원스키장은 당초 15일 개장할 예정이었으나 포근한 날씨 탓에 이틀 늦게 문을 열게 됐다.
또 용평스키장도 이날 핑크 슬로프 1개 면을 열고 개장해 시즌을 기다려 온 스키어와 스노보더들을 정성껏 맞았다.
평창 보광 휘닉스파크 스키장은 하루 늦은 18일 총 19개 슬로프 가운데 초급코스인 펭귄 슬로프를 열며 개장한다.
특히 보광 휘닉스파크 측은 개장 당일 이벤트 차원에서 리프트 무료 운행과 렌털요금 대폭 할인 행사를 준비하고 폭죽 쇼와 횃불 스키 등 다양한 퍼포먼스를 마련해 스키어와 스노보더들의 인기를 끌 전망이다.
이 밖에 횡성 현대 성우리조트, 춘천 강촌스키장, 홍천 대명 비발디파크 스키장 등 도(道)내 다른 스키장도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됨에 따라 서둘러 개장을 준비하고 있다.
jlee@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quot가자,스키장으로quot강원,스키시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62
全体アクセス
15,947,099
チャンネル会員数
1,60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